학명

학명(學名, 영어: scientific name)은 생물학에서 생물의 에 붙인 분류학적인 이름이다. 학명의 표기는 의 이름으로 구성된 이명법(二名法, Binomial nomenclature)을 사용한다.

고안

생물에 학명을 붙여 표기하는 방법을 고안한 사람은 스웨덴식물학자 칼 폰 린네이다. 린네는 스스로 많은 식물에 학명을 부여하였다.

표기법

학명은 최초 고안자인 린네의 제안에 따라 라틴어 또는 라틴어화한 낱말로 구성되며, 속의 이름과 종의 이름을 나란히 이어 쓴다. 학명 뒤에 이름을 붙인 사람과 이름 붙인 연도를 밝히는 경우도 있다. 예를 들어 오이의 학명은 Cucumis sativus이며 Cucumis는 속명(generic name), sativus 는 종소명(種小名; specific name 또는 species epithet)이다.

  • 학명은 보통 Homo sapiens와 같이 기울여 표기하며, 손으로 쓸 때는 Homo sapiens와 같이 밑줄 표기한다.
  • 처음에 오는 속명은 언제나 대문자로 시작한다. 종소명은 소문자로만 표기한다.

이명법

이명법(二名法)은 린네가 창안한 학명 명명법으로 생물의 속명과 종소명을 나란히 쓰고, 그 다음에 그 학명을 처음 지은 사람의 이름(성)을 붙이는 방법이다.(명명자의 이름은 생략하기도 하며, 머리글자 하나만 쓰기도 한다).

인쇄물의 경우, 속명과 종명은 이탤릭체로 쓰며 명명자의 이름은 정체로 쓴다. 예를 들어, 의 학명은 Oryza sativa Linne인데, 이때 ‘Oryza’는 속명으로 대문자로 시작되는 라틴어 명사이며, ‘sativa’ 는 종명이고 소문자로 시작되는 라틴어 형용사이다. 그리고 ‘Linne’는 벼에 처음으로 학명을 붙인 명명자의 이름이다.

그러나 학명을 짓는 데는 대단히 까다로운 제약들이 있어서, 요즈음에는 식물과 동물 및 미생물의 명명 규약이 각각 별도로 만들어져 있고 새로운 분류군이 나타날 때는 이 규약에 따라 합법적으로 명명·발표하여야 비로소 인정받게 되어 있다. 이 규약에 의하면, 식물의 이명법은 린네가 1753년에 출판한 《식물의 종》을 출발점으로 하고 있다. 학명에 이명법을 처음으로 도입한 사람은 독일의 스토이델(1821)이지만, 린네는 《식물의 종》의 제10판(1753)에서 이미 학명을 사용하였다. 예를 들면, 3종의 칸나 학명이 다음과 같이 기재되어 있다. (1) Canna foliis ovatis utrinque (잎을) (달걀 모양의) (양쪽 모두) acuminatis nervosis (뾰족하다) (맥이 많다) (2) Canna foliis lanceolatis petiolaris nervosis (바늘 모양의) (자루가 있는) (3) Canna foliis lanceolatis petiolaris enervosis (맥이 없다) 이 때, Canna는 '칸나'라고 하는 속명이며, (1)은 달걀 모양으로 양끝이 뾰족하고 맥을 잘 알아볼 수 있는 칸나, (2)는 바늘 모양으로 잎자루가 있고 맥을 잘 알아볼 수 있는 칸나, (3)은 피침형으로 잎자루가 있고 맥이 보이지 않는 칸나라는 뜻이다. 한편, 린네는 각 학명의 끝 오른쪽 윗부분에 (1)에는 indica(인도산의), (2)에는 angustifolia(가는 잎의), (3)에는 glauca(청백색 자루가 있는)라는 약명을 붙였는데, 이 약명을 종소명으로 붙이는 것이 1868년 파리의 국제 식물학 회의에서 인정되어, Canna라는 속명과 이 종소명으로 학명을 삼게 되었다.

삼명법

종에 따라서 아종이나 변종이 있을 때에는 그 종의 이름 다음에 그 이름을 표기하는데, 이런 형태를 삼명법이라고 한다.[1] 예를 들어 호랑이(en:Panthera tigris)라는 종이 있다고 할 때, 아종인 시베리아 호랑이는 호랑이와 구분하기 위해 altaica를 붙여 Panthera tigris altaica로 쓰는 것과 같은 것이다.

학명의 가치

학명은 단 두 단어로 모든 생물 종을 표기할 수 있어 효율적이다. 학명은 전 세계 어디서나 동일하게 쓰이며, 하나의 학명은 오직 하나의 생물 종만을 가리키기 때문에 생물학의 표준으로 사용된다. 예를 들어 명태는 나라마다 다른 이름으로 부르지만, 학명은 Theragra chalcogramma로 똑같다. 또한 대부분은 사어인 라틴어로 기록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도 의미가 변화하지 않는 장점이 있다.

학명의 등록

하나의 생물 종에 대한 학명은 단 하나만을 허용하므로 이를 관리하는 국제기구가 활동 중이다. 동물은 ICZN(International Commission on Zoological Nomenclature, 국제 동물명 협회), 식물ICBN(International Code of Botanical Nomenclature, 국제 식물명 협회), 미생물은 ICNB(International Code of Nomenclature of Bacteria, 국제 미생물 명명 코드)에서 관리한다.

학명으로 사용되는 낱말

학명으로 사용되는 낱말의 기원은 다양하다. 어떤 것은 17세기 이후에 라틴어화한 라틴어 신조어이기도 하고, 어떤 것은 고대 그리스어에서 온 낱말이기도 하다. 어떤 경우에는 생물이 발견된 지방의 언어나 지방명, 발견한 사람의 이름이 붙기도 한다. 학명은 새로운 종을 발견한 사람이 등록을 신청하는 것이어서 신청자의 의도가 반영되는 경우가 많다. 벚나무속의 일종인 프루너스 야마사쿠라(Prunus jamasakura)와 같이 지역에서 불리는 이름이 그대로 사용된 경우도 있다.

각주

  1. 송, 지영 (2016. 5. 24.). 《화석》. 시그마프레스. 69p쪽. 2016년 10월 3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EPPO 코드

EPPO 코드(EPPO code) 또는 바이어 코드(Bayer code)는 유럽지중해식물보호기구(European and Mediterranean Plant Protection Organization, 약칭 EPPO)가 식물이나 병해충, 잡초 등을 식별하기 위해 사용하는 인코딩 식별자이다. 원래는 회사 바이어(Bayer)가 처음 사용했지만, 현재 유럽지중해식물보호기구에서 공식적인 코드 목록을 유지, 관리하고 있다.

대서양림쌀쥐

대서양림쌀쥐 또는 큰머리쌀쥐(Hylaeamys laticeps)는 비단털쥐과 큰머리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의 일종이다. 브라질 남동부의 대서양림 지역의 토착종이다. 대서양림쌀쥐의 분류 역사는 복잡하며, 종소명 "라티켑스"(laticeps)는 세하두쌀쥐속과 맥코넬쌀쥐속, 안데스횡단쌀쥐속, 큰머리쌀쥐속의 다양한 종에서 사용되었다. 2006년까지는 학명 Oryzomys laticeps로 쌀쥐속으로 분류되었다. 종 Oryzomys seuanezi은 이제 대서양림쌀쥐(H. laticeps)의 이명이다.

동부작은발박쥐

동부작은발박쥐(Myotis leibii)는 애기박쥐과 윗수염박쥐속에 속하는 박쥐이다. 캐나다 온타리오주와 퀘벡주, 미국 동부 지역에서 발견된다. 북아메리카 동부 지역에서 가장 작은 박쥐의 하나이며 작은 발과 검은 얼굴 가리개로 알려져 있다. 최근까지 모든 북아메리카 작은발윗수염박쥐는 학명 "Myotis leibii"로 간주되어 왔지만, 서부의 작은발윗수염박쥐 개체군은 이제 별도의 종 서부작은발박쥐(Myotis ciliolabrum)로 분류된다. 동부작은발박쥐는 분포 지역 전역에서 희귀종이지만, 적당한 서식지가 있는 곳에서는 지역적으로 개체수가 풍부하다.

리켓큰발박쥐

리켓큰발박쥐(Myotis pilosus)는 애기박쥐과 윗수염박쥐속에 속하는 박쥐이다. 중국 남부와 동부, 베트남, 라오스에서 발견될 수 있다. 학명 Myotis ricketti로 쓰이기도 하지만, 더 오랜 학명 M. pilosus가 우선권을 갖고 있다. 피터스(Wilhelm Peters)가 모식산지를 우루과이로 잘못된 보고를 해서 이중으로 명명되었다. 리켓큰발박쥐는 널리 분포하는 서식지 특화종으로 먹이가 주로 물고기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물 서식지에 전적으로 의존한다. 베이징 근처에서 먹이의 60%는 피라미이고 13%는 물방게이다. 물 오염으로 위협을 받고 있다. 리켓큰발박쥐는 BBC 비디오 시리즈 "와일드 차이나"에 나왔다.

메리다쌀쥐

메리다쌀쥐(Nephelomys meridensis)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베네수엘라 서부 시에라 네바다 데 메리다의 해발 1,100~4,000 고도의 운무림에서 발견된다. 군집 생활을 하지 않고 홀로 생활하는 야행성, 육상성 동물로 다양한 종류의 먹이를 먹는다. 메리다쌀쥐는 털이 두껍고 등 쪽 털 길이는 약 11mm이다. 등 쪽 털 색을 적갈색, 머리는 갈색을 띠며 옆구리 쪽으로 밝아진다. 윗 부분이 잘 구분되는 배 쪽은 회색을 띠며, 가슴은 순백색이다. 귀는 아주 크고 두껍고 짙은 털로 덮여 있다. 손과 발은 희끄무레하고 듬성듬성 털이 나 있다. 꼬리 윗면은 갈색이고 아랫면은 약간 연한 색을 띠고 털이 잘 나 있지 않다. 절치공은 어금니 앞의 두개골 구멍으로 짧다. 완모식표본의 꼬리 길이 143mm를 제외한 몸길이가 139mm 뒷발 길이가 143mm이고, 귀 길이는 21mm, 두개골 길이는 34.5mm이다.1894년 토마스(Oldfield Thomas)가 Oryzomys meridensis라는 학명으로 처음 기술하고, 톰스쌀쥐(O. albigularis, 현재 학명 Nephelomys albigularis)와 큰머리쌀쥐(O. velutinus, 현재 학명 Hylaeamys megacephalus)의 근연종으로 간주했다. 그 후 20여 년 동안, 여러 다양한 종이 톰스쌀쥐(O. albigularis)와 메리다쌀쥐(O. meridensis) 분류군의 기술되었고, 결국 1944년 허쉬코비츠(Philip Hershkovitz)가 관련 종 모두를 톰스쌀쥐로 통합 정리하였다. 핵형과 형태학적 차이 때문에 톰스쌀쥐와 나머지 베네수엘라 서식종 카라콜쌀쥐(O. caracolus)분류군과 분리된 종으로 복귀되었다. 톰스쌀쥐군은 2006년에 톰스쌀쥐속(Nephelomys)이라는 새로운 속으로 재분류하면서 메리다쌀쥐도 톰스쌀쥐군에 남게 되면서 학명을 톰스쌀쥐속을 따라 Nephelomys meridensis로 변경했다. 타치라 주 개체군은 핵형이 차이나기 때문에 다른 종으로 기술되어야 할 지도 모른다.

멘츄노랑박쥐

멘츄노랑박쥐(Rhogeessa menchuae)는 애기박쥐과에 속하는 박쥐의 일종이다. 중앙아메리카에 널리 분포한다.

문둥이박쥐

문둥이박쥐(학명: Eptesicus serotinus)는 애기박쥐과에 속하는 박쥐의 일종이다. 서식지는 한반도의 버려진 민가등지에서 생활한다.

므잡군디

므잡군디(Mzab gundi, 학명: Massoutiera mzabi)는 군디과에 속하는 설치류의 일종이다. 므잡군디속(Massoutiera)의 유일종이다. 알제리와 차드, 말리, 니제르에서 발견되며, 리비아에서도 사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볼리비아쌀쥐

볼리비아쌀쥐 또는 긴수염쌀쥐(Transandinomys bolivaris)는 비단털쥐과 안데스횡단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온두라스 북동부 지역부터 에콰도르 서부의 해발 최대 1800m의 습윤 숲에서 발견된다. 에콰도르에서 1901년 처음 기재된 이후 6개의 학명이 도입되었지만 1998년까지 같은 종인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며, 학명 Oryzomys bombycinus은 1912년 파나마에서 기재된 이후 오랫동안 알려져 왔다. 볼리비아쌀쥐(Oryzomys bolivaris)는 2006년에 탈라만카쌀쥐(Transandinomys talamancae, 이전 학명 Oryzomys talamancae)와 함께 새로운 별도의 속 안데스횡단쌀쥐속(Transandinomys)으로 옮겨졌다.

세계생물다양성정보기구

세계생물다양성정보기구(영어: Global Biodiversity Information Facility, GBIF)는 인터넷 웹서비스를 통해서 생물 다양성에 대한 과학적인 자료를 수집하여 정리하는 국제 기구이다. 정보는 세계 각지의 기관으로부터 제공된다. 세계생물다양성정보기구에서는 이 정보들을 하나의 포털을 통해 접근할 수 있도록 한다. 학명 정보와 전 세계의 식물, 동물, 미생물 등에 대한 정보를 주로 다루고 있다.

생물 다양성 자료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무료로 자유롭게 접근가능하도록 하도록 하기 위해서, 생물 다양성 자료의 휴대화, 상호운영성과 무결성을 위한 프로토콜과 표준의 개발, 여러 출처로 부터 온 정보의 연결 등의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대한민국은 2001년 회원국으로 가입하였다.

쌀쥐족

쌀쥐족(Oryzomyini)은 비단털쥐과 목화쥐아과에 속하는 설치류 족의 하나이다. 약 120여 종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수많은 해안가 섬을 포함하여 미국 동부 지역부터 남아메리카 남단까지 분포한다. 대부분의 남아메리카 목화쥐아과 종들을 포함하고 있는 쌀쥐류(Oryzomyalia) 분류군의 일부이다. 학명 "오리조미니"(Oryzomyini)는 모식속 쌀쥐속(Oryzomys)에서 유래했다. 대부분의 종이 "쌀쥐"로 불린다.

알파로쌀쥐

알파로쌀쥐(Handleyomys alfaroi)는 비단털쥐과에 속하는 설치류의 일종이다. 벨리즈와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에콰도르,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멕시코, 니카라과, 파나마에서 발견된다. 이전에는 학명 Oryzomys alfaroi로 쌀쥐속에 포함되었다. 자연 서식지는 아열대 또는 열대 기후 지역의 저지대 또는 산지 건조림이고, 해수면부터 해발 2500m 사이 지역에서 서식한다.

에콰도르쌀쥐

에콰도르쌀쥐 또는 황금배쌀쥐(Nephelomys auriventer)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1899년 토마스(Oldfield Thomas)가 학명 Oryzomys auriventer로써 쌀쥐속에 속하는 종으로 처음 기술했고, 황금올드필드쥐(Oryzomys aureus, 현재 Thomasomys aureus)와 가장 유사한 종으로 간주했다.

쥐며느리쌀쥐

쥐며느리쌀쥐(Hylaeamys oniscus)는 비단털쥐과 큰머리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의 일종이다. 이전에는 학명 Oryzomys oniscus로 쌀쥐속으로 분류했다. 브라질 북동부 지역에서만 발견된다. 근연종은 브라질 남부에서 발견되는 대서양림쌀쥐이고, 두 종을 같은 종으로 분류하기도 한다.

차일드쌀쥐

차일드쌀쥐(Nephelomys childi)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모식산지는 콜롬비아 보고타 지역이며, 이명 "오콘넬리(oconnelli)"의 모식산지는 보고타 남동부에서 80km 떨어진 부에나비스타로 알려진 지역이다. 종소명과 일반명은 모식 표본을 수집한 차일드(George D. Child)의 이름에서 유래했다.완모식표본은 중간 크기로 긴 꼬리를 갖고 있다. 등의 컬른 11~12mm로 비교적 길다. 상체는 일반적으로 회색-갈색을 띠며, 등 가운데 짙은 반점이 나 있다. 등 쪽과 끝이 흰 연한 회색 털을 가진 배 쪽 사이의 색깔이 명확하게 분리된다. 발은 길고 윗면이 희끄무레하다. 귀는 길고 검으며 섬세한 털로 덮여 있다. 꼬리 윗면은 갈색이고 아랫면은 흰색에 가깝다. 꼬리 길이 143mm를 제외한 머리부터 몸까지 길이는 131mm이고, 뒷발 길이는 31mm, 귀 길이는 16mm이다.차일드쌀쥐와 이명 "오콘넬리(oconnelli)"는 원래 쌀쥐속(Oryzomys)에 속하는 종(Oryzomys childi과 Oryzomys o'connelli)으로 기술되었다. 메리다쌀쥐(O. meridensis, 현재 학명 Nephelomys meridensis), 서부콜롬비아쌀쥐(O. pectoralis, 현재 학명 Nephelomys pectoralis)와 각각 비교되었다. 나중에 톰스쌀쥐(O. albigularis, 현재 학명 Nephelomys albigularis)로 광범위하게 정의되어 포함되었지만, 2006년에 쌀쥐속에서 별도의 톰스쌀쥐속(Nephelomys)으로 분리되었고 차일드쌀쥐도 별도의 종으로 분류되었다.

척삭동물

척삭동물(脊索動物) 또는 척색동물은 발생 시에 척삭이 만들어지는 동물로 후구동물 상문의 척삭동물문(학명: Chordata)에 속한다. 척삭은 대부분 연골이나 경골로 이루어진 척추로 바뀌지만 평생 척삭이 있는 동물도 있다.

분류학에서는 척추동물 아문에 속하는 모든 동물, 예를 들어 사람을 포함한 포유류, 양서류, 파충류, 조류, 어류와 피낭동물 아문에 속하는 해초강, 탈리아강과 같은 동물들을 모두 척삭동물문으로 분류하고 있다. 한 때는 장새류와 같은 반삭동물문도 척삭동물문에 속한 것으로 파악하기도 하였으나, 오늘날에는 서로 다른 문으로 본다. 후구동물 상문에 속하는 또 다른 문으로는 불가사리류 같은 것이 속해 있는 극피동물문이 있다.

캄브리아기의 대폭발 시기에 출현한 척삭동물문에는 최소한 6만여 종 이상의 동물이 속해있다.

카라콜쌀쥐

카라콜쌀쥐(Nephelomys caracolus)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베네수엘라 북중부의 아라과 주 코르디에라 데 라 코스타 센트랄 산맥과 미란다 주, 수도 지구의 운무림 해발 1000~2500m에서 발견된다. 야행성, 육상성 동물로 다양한 먹이를 먹는다. 톰스쌀쥐속 대다수 종은 후측부 구개골 구멍과 세 번째 어금니 부근의 구개열 천공이 눈에 띄고 구멍 속으로 사라지지만 카라콜쌀쥐와 에콰도르 종 님보수스쌀쥐에서 구멍은 더 작다.

1914년 올드필드 토마스(Oldfield Thomas)가 쌀쥐속(Oryzomys)의 일종(Oryzomys caracolus)으로 처음 기술했다. 1960년 이후 큰머리쌀쥐(Oryzomys capito, 현재 학명 Hylaeamys megacephalus)에 포함되었고, 이후 톰스쌀쥐(Oryzomys albigularis, 현재 학명 Nephelomys albigularis)로 분류되었다. 1990년대 핵형과 계측형질 정보에 기초한 톰스쌀쥐군(O. albigularis group)의 베네수엘라 개체군에 대한 연구에서 카라콜쌀쥐와 기존 톰스쌀쥐군 종들 사이의 차이가 발견되었다.

톰스쌀쥐

톰스쌀쥐 또는 흰목쌀쥐(Nephelomys albigularis)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1860년 기재되었고, 처음 발견된 톰스쌀쥐속(Nephelomys) 종이다. 원래는 현재 사용하지 않은 Hesperomys의 학명 Hesperomys albigularis로 기재되었고, 더 작은 종 긴꼬리피그미쌀쥐(H. longicaudatus, 현재의 Oligoryzomys longicaudatus)의 근연종으로 간주되었다. 그리고 1894년까지 쌀쥐속에 속하는 학명 Oryzomys albigularis로 현재의 메리다쌀쥐(Nephelomys meridensis)와 관련이 있는 종으로 분류했다. 1960년대 초, 종의 범위는 현재의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대부분의 종을 포함하여 상당히 확장되었다. 1976년 이들 종의 일부는 별도의 종으로 복원되었다.

피리산쌀쥐

피리산쌀쥐(Nephelomys pirrensis)는 비단털쥐과 톰스쌀쥐속에 속하는 설치류이다. 모식산지는 파나마 동부 해발 1,400m의 피리 산으로 타카르쿠나 산에서도 기록된다.피리산쌀쥐는 비교적 큰 종이다. 등 쪽 털은 옆구리 쪽으로 갈수록 연한 색을 띤다. 목은 회색이고, 배 쪽의 나머지 부분은 엷은 황갈색이다. 코와 귀, 앞발은 거무스레하고 얇은 털이 덮인 뒷발은 짙은 갈색을 띤다. 꼬리는 윗면이 짙은 갈색인 반면에 아랫면은 약간 연한 색이다. 새끼의 털 색은 좀더 짙다. 크기는 코스타리카 좀더 서쪽에서 발견되는 치리키쌀쥐와 비슷하지만, 약간 더 짙은 색을 띠고 청각 돌기가 더 작다. 6점의 표본에서 전체 몸길이는 309~340mm이고, 꼬리 길이는 159~185mm, 뒷발 길이는 34~38mm이다.바위와 물가의 나무 아래 구멍에서 서식한다. 일부 표본은 동물 통로에서 포획되었다. 타카르쿠나 산에서 함께 발견되고 좀더 흔한 피리산지협쥐는 겉모습이 유사하지만, 귀가 길고 꼬리에 털이 좀더 많다.1913년에 쌀쥐속(Oryzomys)에 속하는 학명 Oryzomys pirrensis로 처음 기술되었지만, 나중에 톰스쌀쥐(Oryzomys albigularis, 현재 학명 Nephelomys albigularis)의 이명으로 간주되었다. 2006년 피리산쌀쥐가 새로운 속 톰스쌀쥐속으로 옮겨지면서 별도의 종으로 동정되었다.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