튀니지

튀니지(아랍어: تونس 투니스[*], 프랑스어: Tunisie 튀니지[*], 영어: Tunisia 튜니지아[*]) 또는 튀니지 공화국 (아랍어: الجمهورية التونسية 알줌후리야 앗투니시야[*], 프랑스어: République tunisienne)에 있는 나라이다. 북아프리카에 있는 국가이다. 튀니지는 이탈리아시칠리아 섬의 남서쪽과 사르데냐의 남쪽에 위치해 있으며, 서쪽으로는 알제리와 남동쪽으로는 리비아와 국경을 접하고 있다. 튀니지는 1956년 3월 20일에 프랑스로부터 독립하였으며, 현재 약 165,000 km²(64,000 평방마일)의 국토를 가진 세계에서 92번째로 큰 국가이다. 인구는 10,432,500명(2009년 7월 기준)이며 국민의 대부분은 튀니지인(Tunisian)으로 이루어져 있다. 공식언어는 아랍어(튀니지 아랍어-데리자)이며 제2국어로 프랑스어가 사용된다. 튀니지는 헌법에서 종교가 이슬람교임을 명시적으로 밝히고 있는 이슬람교 국가이다. 튀니지의 국가명은 동북부에 위치한 수도 튀니스로부터 유래했다.

튀니지는 아프리카 대륙의 최북단에 위치한 국가이며, 아틀라스 산맥을 따라 자리잡은 나라들 중 가장 작은 국가이다. 국토의 약 40퍼센트는 사하라 사막이 차지하고 있으며, 나머지 지역은 1,300km의 해안선과 그 인근의 비옥한 토지로 구성되어 있다. 튀니지 해안가의 비옥한 토지는 특히 고대에 중요한 역할을 하게 만들었는데, 먼저 유명한 페니키아인들이 설립한 카르타고가 이 곳에 있었으며, 로마 제국 시대에는 아프리카 속주로서 "빵 바구니(bread basket)"이라는 별칭으로 불릴만큼 곡창 지대로 유명하였다. 이후 5세기에는 반달족, 6세기에는 비잔티움 제국, 8세기부터는 아랍족의 지배를 받았다.(아랍족의 지배 후부터 이슬람 국가가 됨.) 1881년부터는 프랑스의 식민지가 되었다. 1956년에 프랑스로부터 "튀니지 왕국(Kingdom of Tunisia)"으로 독립하였는데, 독립 1년 만인 1957년에 지금의 공화국으로 정치체제가 바뀌었다. 튀니지는 세계 경제 포럼이 발표한 보고서에 있어 아랍과 아프리카의 나라들 사이에서 높은 위치를 랭크했다. 경기도 인구보다 적고 서울특별시와 비슷한 수준의 인구가 튀니지에 살고 있다.

튀니지 공화국
아랍어: الجمهرية التونسية
al-Jumhūrīyah at-Tūnisīyah
프랑스어: République tunisienne
Flag of Tunisia Coat of arms of Tunisia
국기 국장
표어نظام، حرية، عدالة
질서, 자유와 정의
국가조국의 수호자
Tunisia on the globe (North Africa centered)
수도튀니스 북위 36° 48′ 00″ 동경 10° 11′ 00″ / 북위 36.8000° 동경 10.183333°
정치
공용어아랍어
정치체제공화제, 단일국가, 이원집정부제
대통령 대행모하메드 엔나세우르
총리유세프 차헤드
역사
독립프랑스로부터 독립
 • 독립1956년 3월 20일
지리
면적163,610 km2 (89 위)
내수면 비율5%
시간대CET (UTC+1)
DSTEEST (UTC+2)
인구
2015년 어림10,982,754명 (81위)
인구 밀도65.5명/km2 (108위)
경제
GDP(PPP)2005년 어림값
 • 전체$769.1억 (63위)
 • 일인당$7,400 (105위)
HDI0.712 (94위, 2012년 조사)
통화디나르 (TND)
기타
ISO 3166-1788, TN, TUN
도메인.tn
국제 전화+216
원래 튀니지는 입헌 군주국으로 독립하였으나 군주가 세상을 떠남에 따라 지금의 공화정이 되었다.

역사

고대

고대에는 페니키아인들이 교역 거점으로 이 땅에 이주하여 기원전 814년경에는 고대 카르타고가 건국되고 지중해 무역으로 번영했다. 그러나 이탈리아에서 등장한 신흥 세력인 로마 제국시칠리아의 패권을 둘러싸고 기원전 264년 제1차 포에니 전쟁을 겪은 후에, 제2차 포에니 전쟁에서 로마를 멸망 직전까지 몰고 간 한니발 바르카 장군이 활약을 펼쳤지만, 스키피오 아프리카누스에 의해 본국이 공략되고 제3차 포에니 전쟁에서 완전히 패배함으로써, 기원전 146년에 멸망했다. 현재의 튀니지와 리비아는 로마 지배 하의 아프리카 속령이 되었다.

로마 시대

로마 지배 하에서는 일류 속령으로 로마화가 진행되어 기독교도 전래되었다. 로마 제국의 동서 분열 이후, 서로마 제국의 관할이 되었지만, 게르만계 반달족439년 침입하여, 카르타고반달 왕국을 세웠다. 반달 왕국은 해상 무역으로 번영했으나 534년비잔티움 제국에 정복되었다.

이슬람 시대

7세기에는 이슬람교를 중심으로 세력을 모은 아랍인이 동방에서 침입하여 토종 민족인 베르베르인 가히나 여왕과 동로마 제국의 연합군을 격파하고, 아프리카를 이슬람 세계에 편입시켰다. 이프리키야로 자리매김한 튀니지는 아바스 왕조칼리프를 섬기는 형태로 카이르완아글라브 왕조가 성립되었고, 아글라브 왕조의 쇠퇴 후 반아바스를 내건 이스마일파의 파티마 왕조가 이 땅에서 흥하여, 아글라브 왕조를 멸망시켰다. 파티마 왕조의 쇠퇴 이후 카이르완은 지리드 왕조가 번창했다. 그 후 모로코 방면에서 세력을 확장한 무와히드 왕조의 지배를 받은 후에, 1229년에 튀니지에 하프스 왕조가 성립되었다. 하프스 왕조는 서쪽으로는 알제리에서 동쪽으로 트리폴리에 이르기까지 영토를 통치하였으며, 《역사서설》을 저술한 이븐 할둔 등이 활약했다. 그러나 하프스 왕조는 점차 퇴색하고, 16세기 초 오스만 제국의 지배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스페인의 속국이 된 후, 1574년 오스만 제국에 의해 멸망당했다.

오스만 제국 시대의 초기에는 "파샤"라는 군사령관이 파견되어 왔지만, 유럽 열강 침략에 의한 오스만 제국의 세력이 약화되면서, 튀니지의 "베이"는 이스탄불의 오스만 정부로부터 독립적인 통치를 실시하였고, 1705년 튀니지에는 후세인 왕조가 성립되었다.

근대

후세인 왕조는 프랑스 지배를 사이에 두고 252년에 걸쳐 지배 하였다. 1837년에 즉위했던 아흐메드 베이 시대에 시작된 서유럽 정책과 부국강병책은 튀니지는 근대화가 서구화 정책이라는 것을 직시하고 정책을 시행했다. 하이루딩 파샤 등의 활약으로 1861년 헌법이 제정되고 사독 베이는 이슬람 세계 및 아프리카 최초의 입헌군주가 되었다. 그러나 보수파의 저항으로 1864년 헌법은 정지되고 근대화, 서구화 정책은 좌절되었다. 1869년 서구화 정책의 부담으로 재정이 파탄이 일어났다.

1878년 베를린 회의에서 프랑스의 종주권이 인정되면서, 프랑스가 튀니지를 침공하여 1881년 《바르도 조약》을 맺었고, 1883년《 마르사 협정》으로 프랑스의 보호령이 되었다. 따라서 베이는 명분상의 군주가 되었으며, 실질적 통치는 프랑스인 총독과 정부 및 지방 자치 단체에 의해 이뤄졌으며, 요직도 프랑스인이 차지했다.

현대

Bourguiba photo officielle
하비브 부르기바

1907년에는 튀니지 독립을 목적으로 하는 결사 "청년 튀니지당"이 등장하여 "헌정당"으로 발전했다. 그들은 튀니지 인의 시민권 승인, 헌법 제정, 튀니지 인의 정치 참여를 요구하는 운동을 전개한 하비브 부르기바가 "신헌정당"의 이름으로 튀니지의 완전 독립을 요구했다. 이러한 튀니지의 민족 운동의 증가함에 따라 프랑스 정부는 1956년 3월 20일 베이 무하마드 8세 알 아민을 국왕으로 하는 조건으로 독립을 받아들였다. 초대 총리는 부르기바가 선출되었고, "튀니지 왕국"이 성립하여 독립을 달성했다. 그러나, 다음 해인 1957년에는 왕제를 폐지하고. 대통령제를 채택하여 "튀니지 공화국"이 성립시켰다. 총리에서 대통령이 된 부르기바는 1959년 헌법을 제정하고, 사회주의 정책을 채택했다가, 1970년대에는 자유주의 노선으로 변경했다.

그러나 장기 집권과 총파업과 식량 위기 등 사회 불안이 높아지면서 1987년에는 무혈 쿠데타가 일어나, 벤 알리 총리가 대통령에 취임하고 부르기바 정권은 하야했다.

1991년 걸프 위기 때는 이라크사담 후세인 정권을 지지하면서 아랍인의 연대를 주창했다. 1990년대에는 이웃 나라인 알제리 이슬람주의 조직에 의한 테러가 펼쳐졌으며 내전으로 발전했기 때문에(알제리 내전), 이슬람 세력을 가혹하게 탄압했다.

현재는 이슬람 국가 중에서는 비교적 온화한 이슬람에 속하는 나라이고 중동과 서양의 통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관광지로 발달하여, 아프리카 국가 중에서는 양호한 경제 상황을 가지고 있다.

2011년 튀니지에서 일어난 광범위한 정권퇴진 운동으로 지네 엘아비디네 벤 알리 대통령이 사우디아라비아로 망명해 23년 독재정권은 막을 내렸다.[1]

정치

부르기바 정부

독립 이래 계속 집권해 온 네오데스투르당은 급격한 협동조합화·사회주의화를 추진했으나, 1970년대에 들어서 자유주의 온건노선으로 전환했다. 1974년 개헌으로 하비브 부르기바가 종신대통령에 피선되었다. 1978년 1월 이슬람정통주의자들의 정부 전복음모 적발로 내각을 개편하였다.

벤 알리 정부

Zine El Abidine Ben Ali
2011년 1월 사우디로 망명한 벤 알리

1987년 11월 당시 총리이자 전직 장교인 벤 알리가 부르기바의 쇠약한 건강을 핑계로 대통령직을 이양받는다. “대통령이 제 역할을 수행할 수 없을 경우 총리가 대신한다”는 헌법에 근거한 합법적 권리 이양이라는 벤 알리의 주장이지만, 모두 ‘쿠데타’로 인정하는 상황이다. 알리는 권력 인수 직후 가진 연설에서 “앞으로 국민이 전적으로 배제된 대통령 종신제나 자동 권력 이양은 없을 것이다. 실제적으로 시민단체들의 다양성과 복수 정당제에 기반한 합법적이고 개선된 정치 환경을 우리 국민들은 당연히 맛볼 자격이 있다”고 말했다. 1994년1999년 대선에서도 알리는 각각 99.5%와 99.9%의 득표율로 재선된 바 있다. 1999년 당선 뒤, 알리는 새 헌법을 제정해 2002년 국민투표로 통과시켰다. 새로 개정된 선거법은 75살까지 누구나 재당선될 경우 대통령직에 머무를 수 있다는 일종의 대통령 종신제를 채택하고 있다.

2004년 10월 24일 튀니지의 대선 1차전에서 현 대통령 벤 알리가 다시 94.5%의 득표율을 얻어 당선되었다.[2] 온건파 사회주의로 비동맹중립노선이 기본이나 친서방이며 1958년 아랍연맹에 가입하였다. 1982년 PLO 본부가 옮겨왔으나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일부 기구를 이전했다.

2011년 1월 14일에 시위로 인해 튀니지에서는 혼란이 발생되고 있다. 그리고 국가비상사태가 선포되었다.[3][4] 벤 알리는 혼란으로 인해 튀니지를 탈출해서 사우디아라비아에 도착했다.[5]

몬시프 마르주키 정부

튀니지는 벤 알리가 대통령에서 퇴진했고, 마르주키가 대통령이 되었다. 하지만 벤 알리의 퇴진 이후, 살라피즘을 신봉하는 사람들에 의한 폭동이 일어나기도 했으며, 6월 12일까지 폭동이 일었다.[6] 그리고 2012년 8월 14일에 튀니지는 새헌법에 "여성은 남성에 대한 보조적 역할을 한다"라는 삽입될 헌법문구에 반발해서 6,000여명의 시위자들이 시위를 했다. 결국 튀니지 정부는 헌법 개정 투표를 2013년 4월말로 연기한다라고 밝혔다.[7] 9월 3일에는 살라피즘을 신봉하는 사람들이 호텔에서 술을 판다는 이유로 호텔바를 공격했다.[8] 튀니지는 몇주동안 살라피즘을 신봉하는 세력들과 경찰들이 충돌하면서 비상사태를 3개월 더 연장했다.[9] 2014년 1월 비상상태를 해제 시켰다.

자연 환경

지리

튀니지는 알제리, 리비아와 국경을 접하고 있으며 북쪽으로는 지중해와 접한다. 튀니지는 상대적으로 주변 국가에 비해 크기가 작은 편이지만 기후적, 지리적 다양성이 충분하다. 아틀라스 산맥이 북동 방향으로 가로지르며 북쪽으로는 계속된 산지와 평원으로 이어지는 텔 지대가 나타난다. 동쪽 지중해 해안을 따라서 사힐(Sahil)이라고 하는 평원 지대가 나타나기도 하는데 올리브로 유명한 곳이다. 내륙으로 들어가면 가프사(Gafsa)라고 하는 구릉 지대가 나타난다. 남쪽 지대는 반건조 지대이며 사막이다.

기후

튀니지의 기후는 지중해성 기후로, 여름에는 덥고 건조하며 겨울에는 온화하고 비가 자주 내린다. 7월 평균기온은 29.3℃, 12월 평균기온은 11.4℃이나 여름에는 40℃이상 오르기도 하고 겨울에는 6~7℃정도로 떨어지는 경우도 자주 있다.

행정 구역

Governorates of Tunisia
튀니지의 주

수도튀니스이다. 다른 도시도 존재하며 대부분 소도시이다. 24개의 주(州)로 구성되어 있다.

  1. 아리아나 주
  2. 베자 주
  3. 벤아루스 주
  4. 비제르테 주
  5. 가베스 주
  6. 가프사 주
  7. 젠두바 주
  8. 카이르완 주
  9. 카세린 주
  10. 케빌리 주
  11. 케프 주
  12. 마디아 주
  1. 마누바 주
  2. 메드닌 주
  3. 모나스티르 주
  4. 나뵐 주
  5. 스팍스 주
  6. 시디부지드 주
  7. 실리아나 주
  8. 수스 주
  9. 타타우인 주
  10. 토죄르 주
  11. 튀니스 주
  12. 자구완 주

외교

아랍권과의 유대를 의식하고 있으며 경제적으로는 미국과의 실질적 경제협력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친서방 노선을 기조로 하며 EU와 아랍권과의 연대를 강화하고 있다.

한국과의 관계

대한민국과는 1969년 수교하였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는 1975년 수교했으나, 남북한 동시 수교국으로 인정된바가 있다.

경제

산업

국토 면적의 27.8%가 농경지이고 36.3%가 목초지, 5.4%가 삼림지대로, 북아프리카에서 가장 좋은 환경을 갖추고 있다.북부에서는 밀, 튀니지 부근에서 포도, 본곶(串)에서 과일과 채소가 재배되며 남부의 연해지방에서는 올리브가 생산된다. 19세기 말 이래 유럽인이 연 대규모의 농장은 독립 후 접수되어 협동농장이 되었다. 수산업이 활발하며 수스가 그 중심으로 되어 있다. 독립 후 공업화정책에 따라 제철, 정유, 시멘트, 건재, 화학, 식품 등의 공업이 일어났다. 지하자원은 인(燐)광석이 많으며 그 밖에 철광, 수은, 망간, 석유 등이 있다. 주요 수출품은 올리브유·야채·과일통조림·인광석 등인데, 인광석은 모로코와 더불어 세계 2대 수출국이며 석유는 1968년 이후 튀니지 제1수출품이 되었다. 수출 상대국은 유럽과 미국 등이다.[10]

교통

프랑스 통치시대에 건설된 철도는 북부를 누비고 있는데, 그 중에는 광산개발용으로 건설된 것도 있다. 도로는 잘 정비되어 있다. 튀니스 카르타주라는 국제공항은 파리, 로마, 카이로 등과 연결된다. 비제르테, 가베스, 스팍스 등지에 항구가 있다.[11]

사회

주민

튀니지에서는 아랍인이 다수이며, 프랑스인은 그 다음, 그 다음이 이탈리아인, 소수는 베르베르인이다.

언어

2002년에 개정한 1992년 헌법 1조에는 "튀니지는 독립적인 주권을 지닌 국가다. 국교는 이슬람교이며 공용어아랍어(튀니지 아랍어)이고,공화국이다."라고 규정하고 있다.

프랑스어는 오늘날 약 700만의 인구가 모어로 쓰고 있다. 또한, 프랑스어사용국기구(프랑코포니)의 정회원국이다.

영어독일어, 이탈리아어 등은 관광지에서 주로 사용된다.

문화

관광 명소

튀니지는 아름다운 해변과 일광욕하기 좋은 햇빛, 그리고 로마·카르타고·반달의 문화유적 등으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다. 아랍·이슬람 문화 건축들도 대부분 튀니지 도시에서 발견되는 볼거리 가운데 하나이다. 그 중에서도 카이라완 대성원과 자이투나 대성원을 꼽을 수 있다.남부사막에서는 푸른 오아시스, 광활한 소금호수, 사막에서의 밤 등 새롭고 매혹적인 출경과 삶을 경험할 수 있다. 사막여행은 주로 겨울에 떠나며, 제브라 섬에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유태교 성전 ‘Ghriba’가 있다.

종교

이슬람 등장이전에는 키프리아누스(치프리안), 테르툴리아누스(터툴리안)등의 교부들이 활동할 정도로 기독교가 활발히 활동했으며, 현재 국교수니파 이슬람교이다. 나머지는 토착 종교, 기독교(로마 가톨릭, 성공회, 프랑스 개혁교회)인데, 튀니지교회의 대부분 신자들은 외국인이다. 튀니지에서는 선교활동이 제한되어 있어서 기독교문서를 판매하거나 배포하지 못한다. 튀니지는 이슬람이 주류인데도 불구하고 주말은 토요일일요일이다.

각주

  1. 튀니지 국가 비상사태…대통령 사우디 도피 mbn 2011년 1월 15일
  2. 이선주 전문위원 (2004년 11월 11일). “독재자 알리의 백인 친구들”. 한겨레신문사. 2010년 5월 5일에 확인함.
  3. 튀니지 국가 비상사태 선포...벤 알리 대통령 도망
  4. '대통령 탈출' 튀니지는 어떤 나라
  5. ‘탈출’ 튀니지 대통령 사우디 도착…국내 혼란은 격화
  6. 튀니지 급진주의 세력 준동 리비아 부족 충돌 분리 움직임
  7. 튀니지·모로코 민심, 다시 거리로 … 아랍의 봄 2라운드
  8. 튀니지 강경 이슬람주의자들, "술 판다" 호텔 바 공격…모든 술병 깨부셔
  9. 튀니지 국가 비상사태 3개월 또 연장
  10.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튀니지의 산업
  1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튀니지의 교통·도시

외부 링크

1965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1965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은 CAF이 개최한 다섯 번째 네이션스컵이다. 이 대회는 1965년 11월 12일부터 11월 21일까지 튀니지에서 개최됐으며, 결승전에서 가나가 튀니지를 연장 접전 끝에 3:2로 이김으로써 두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1994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1994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은 튀니지에서 1994년 3월 26일부터 4월 10일까지 개최되었다. 원래는 자이르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자이르가 개최권을 반납함에 따라 튀니지에서 열리게 되었다. 나이지리아가 두 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2004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2004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은 CAF가 개최한 24번째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이다. 이 대회는 튀니지에서 2004년 1월 24일부터 2월 14일까지 개최되었으며, 2002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처럼 16팀이 본선에 진출하여 네 조에 네 팀씩 배치되었다. 이 대회 결승전에선 튀니지가 모로코에 2 : 1로 승리해, 첫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CAF 챔피언스리그

CAF 챔피언스리그(CAF Champions League)는 아프리카 축구 연맹(CAF) 주관으로 열리는 국제 클럽 축구 대회이다. CAF 챔피언스리그는 1964년에 시작한 아프리카 각국의 축구 리그 우승 팀이 참가하는 대회로, 아프리카에서는 유럽의 UEFA 챔피언스리그에 해당하는 최고 권위의 아프리카 클럽 축구 대회이다. 우승 팀은 FIFA 클럽 월드컵과 CAF 슈퍼컵에 출전하게 된다. 최다 우승 팀은 이집트의 알아흘리이다.

북아프리카

북아프리카는 대체로 다음 나라들을 말한다.

북아프리카 전역

북아프리카 전역은 제2차 세계 대전 중 1940년 9월 13일부터 1943년 5월 13일까지 북아프리카 사막에서 벌어진 전투로 사막 전투로도 알려졌으며, 이집트를 비롯한 리비아, 알제리, 모로코, 튀니지 등에서 벌어졌고, 지중해 전역의 일부로 다뤄지고 있다.

미국은 1942년 5월 11일부터 영국을 직접 지원하기 시작했다. 미국 육군은 공식적으로 “북아프리카 전역”을 별개로 다루지 않으나 아래에 서술된 더 소규모 전역으로 나눈다.

이 지역에서 전투는 이탈리아가 영국 점령 지역을 공격하면서 시작되었다. 이탈리아가 끔찍한 역전을 당했을 때, 나치 독일의 에르빈 롬멜 원수(당시 계급은 중장) 아프리카 군단이 이탈리아군을 돕기 위해 파병되었다.

몇 차례 리비아와 이집트를 오가는 공방전 후, 버나드 몽고메리 장군의 영국 연방군이 추축국을 튀니지로 몰아냈다. 1942년 말, 드와이트 D. 아이젠하워 장군이 지휘하는 연합군이 북서 아프리카의 프랑스령 식민지에서 벌인 횃불 작전과 비시 프랑스에 충성하는 비시 프랑스군과 전투 이후 영국 8군과 미국군은 마침내 튀니지 북부에서 독일군 및 이탈리아군을 포위하여 항복을 받아냈다.

영국의 울트라가 해독한 암호문에서 얻은 정보가 북아프리카 전역에서 연합군의 성공에 큰 기여를 했다.

북아프리카땃쥐

북아프리카땃쥐(Crocidura pachyura) 또는 북아프리카흰이땃쥐는 땃쥐과에 속하는 포유류의 일종이다. 지중해의 이비사 섬, 사르데냐, 판텔레리아 섬과 알제리와 튀니지 북부 지역에서 발견된다.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아프리카 네이션스컵(Africa Cup of Nations)은 홀수 해마다 열리는 아프리카 국가 간의 축구 대항전이다. 1957년에 첫 대회가 열렸으며 아프리카 축구 연맹(CAF)이 대회를 주관한다.

오아시스

오아시스(oasis, 복수형: oases)는 사막에서 샘 등의 비옥한 담수원을 의미한다.

올아프리카 게임 축구

올아프리카 게임 축구는 1965년 올아프리카 게임부터 시작된 경기 종목이다, 여성 대회는 2003년 올아프리카 게임부터 시작되었다.

지중해긴귀박쥐

지중해긴귀박쥐(Plecotus kolombatovici)는 애기박쥐과에 속하는 박쥐의 일종이다. 알바니아와 알제리, 크로아티아, 키프로스, 그리스(크레타), 이탈리아, 레바논, 리비아, 몰타, 모로코, 세르비아, 튀니지 그리고 터키에서 발견된다.

튀니지 국민 4자 대화 기구

튀니지 국민 4자 대화 기구(아랍어: رباعية الحوار الوطنى التونسى rubāʿiyyat al-ḥiwār al-waṭanī at-tūnisī[*])는 튀니지의 4개의 시민 단체가 중심이 되어 다원적 민주주의 구축을 시행하기 위해 결성된 단체이다.

튀니지 요리

튀니지 요리는 튀니지의 요리로서 유럽과 동양의 요리 양식이 섞인 양식을 보여준다. 고대시대부터는 페니키아인의 영향을 받았으며 고대 로마인과 아랍계 미족, 터키 등 오스만 제국의 영향도 많이 받았다. 또한 이후에는 프랑스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 가장 기본적으로는 지중해식 요리와 베르베르 민족의 영향이 강세를 띤다. 대부분의 요리법이나 주방 기구는 고대 시대에 무역이 시작되면서 유목민들 사이에서 뿌리 내린 것이다. 대개는 유목민들이 직접 요리 기구들을 가지고 다닌다. 아프리카인들에게는 타진이라고 하는 기구가 있는데 그것은 요리용 주전자 혹은 냄비를 말하는 것으로 오늘날에도 똑같이 불린다. 오스벤은 튀니지에서 자주 만드는 일종의 소시지다.지중해식 요리와 마찬가지로 올리브 기름과 향신료, 토마노, 해산물, 청어, 양고기를 많이 소비한다.

튀니지 전역

튀니지 전역은 2차대전 북아프리카 전역중 튀니지에서 일어난 전투의 뜻이다. 연합군의 주도는 영국군이였고 보조역할은 미군 과 프랑스군이다.

튀니지 축구 국가대표팀

튀니지 축구 국가대표팀(아랍어: منتخب تونس لكرة القدم은 카르타고의 독수리(Les Aigles de Carthage)라는 별명을 지닌 튀니지의 축구 국가대표팀으로 튀니지 축구 협회에서 운영되고 있으며 1957년 6월 25일 알제리와의 국제 A매치 데뷔전에서 1-2로 패했다. 홈 구장으로는 스타드 올랭피크 드 라데스를 사용하고 있다.

튀니지 혁명

튀니지 혁명(아랍어: الثورة التونسية)은 2010년부터 2011년에 걸쳐 튀니지에서 일어난 혁명이다. 튀니지의 나라 꽃인 재스민에 빗대어 재스민 혁명(Jasmine Revolution)으로도 불린다.혁명의 결과로 1987년부터 튀니지를 통치한 제인 엘아비디네 벤 알리 대통령이 24년만에 대통령직을 사퇴하고 사우디아라비아로 망명하였다.

팬아랍 게임 축구

팬아랍 게임 축구는 1953년 팬아랍 게임부터 시작된 경기 종목이다.

펠튼윗수염박쥐

펠튼윗수염박쥐 (Myotis punicus)는 애기박쥐과 윗수염박쥐속에 속하는 박쥐이다. 알제리와 리비아, 몰타, 모로코, 튀니지, 프랑스(코르시카), 이탈리아(사르데냐)에서 발견된다. 자연 서식지는 온대 숲과 온대 관목 지대, 아열대 또는 열대 기후 지역의 건조 관목 지대, 지중해성 관목 식생 지대, 온대 초원과 동굴, 지하 서식지(동굴 외), 농지, 시골, 관개지 등이다.

횃불 작전

횃불 작전(영어: Operation Torch)은 1942년 11월 8일, 미국과 영국이 1942년 11월 8일에 프랑스령 북아프리카를 침공한 상륙 작전으로 북아프리카 전역에 포함된다.

아프리카의 나라와 지역
독립국
속령
미승인 국가
북아프리카의 나라와 지역
나라
때때로 포함되는 나라와 지역
국가
옵서버 가입국가
회원국
회원자격 정지
참관국
프랑코포니 회원국
회원국
참관국
회원국
예상 회원국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