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돔

에돔(Edom)은 현 이스라엘 남쪽 지방 사해 주변과 현 요르단의 산악 지방에서 살았던 고대 민족으로 구약 성경에서 야곱의 형 에서를 에돔인들의 시조로 본다.

에돔은 구약 성경에 나오는 이삭의 아들 야곱의 형 에서와 그의 후손들에게 주어진 이름이었다. 이후 그의 자손들이 살던 지명이 되었고 바위가 많고 험준한 산악 지방에서 살았는데 최고봉이 해발 1087m에 이르렀다. 에돔의 지리는 매우 복잡해서 북쪽의 석회암 고원은 남족으로 내려갈수록 두려움을 일으키는 험준한 사암지형이다. 에돔 지방은 대부분 사막이다.

에돔인들이 살던 산악 지대는 사해 남단에 위치한 제러드 강부터 시작해 사해홍해까지 연결하는 큰 골짜기 아라바의 양편 연안으로 아카바 만까지 뻗어있었다. 에돔인들은 연합 이스라엘 왕국사울과도 전쟁을 벌였고 그 뒤를 이은 다윗 왕여러 이민족들을 정벌할 때 함께 정벌당하여 8000명이 죽임을 당하고 이스라엘의 신하가 되었다.

이후 솔로몬 왕아카바 만에 에츠욘 게베르 항구를 세웠고 그 지역에 구리 광산을 개발했다. 그러나 이스라엘이 이스라엘 왕국유다 왕국으로 나뉘자 에돔은 유다 왕국의 통치권을 인정했으나 이후 여호람 왕 때 처음으로 반란을 일으켰다.

에돔인들의 반란으로 그 지역은 40년 동안 소강 상태에 빠졌고 아먀사 왕이 반란을 진압하고 그 지역을 회복했으나 곧 다시 반란이 일어났다. 그리고 기원전 736년경부터는 아시리아 제국의 조공 국가가 되었다.

이후에도 계속 유다 왕국과 전쟁을 벌이다가 기원전 586년경 유다 왕국이 바빌로니아 제국에게 멸망당한후에 전쟁이 종결되었다. 이후 기원전 6세기경 바빌로니아인의 침략에 의해 쇠퇴기를 맞이하게 되었다. 이후 기원전 2세기에서 4세기에 나타니기 시작한 동쪽에서 이주해온 나비티안족에 의해 서쪽 즉 유다 남쪽 부엘세바로 이주하게 되었다. 신약 시대에 이르자 에돔은 유다 남쪽에서 유대인과 동화되어 이두매 사람들이 되었다. 신약 시대에도 이두매의 안티파트로스로마 제국의 행정관이 되었고 그의 아들을 훗날 로마 제국의 명령 하에 팔레스타인 지역을 다스리는 헤로데 대왕이 되었다.

헤로데 대왕 시기에는 사마리아와 갈릴래아 지역까지 통치했다.

그러나 서기 70년 제1차 유대-로마 전쟁으로 예루살렘이 멸망하면서 에돔인들의 역사도 종결되었다.

𐤀𐤃𐤌
기원전 13세기경
기원전 125년경
노란색이 에돔 왕국.

노란색이 에돔 왕국.
수도페트라
정치
공용어에돔어
정부 형태군주제

기타
국교가나안 고대 종교
다윗의 이민족 정벌

다윗의 이민족 정벌은 연합 이스라엘 왕국의 2대 왕 다윗이 대전쟁을 벌여 그동안 이스라엘을 괴롭히던 주위 국가들을 모두 정벌한 사건이다.

대예언서

대예언서(大豫言書, 영어: Major Prophets)는 기독교 구약성서의 선지자들이 기록한 주요 예언서들을 구분하는 방법이다. 이 책들은 전통적으로 저자로 여겨지는 선지자를 중심으로 하고있다. 대예언 이라는 용어는 소예언서와 달리 장문(長文)으로 구성되었기 때문에 붙여진 명칭이다.

라헬

라헬(Rachel)은 구약 성서의 「창세기」에 등장하는 여성. 야곱의 아내. 아버지는 라반, 언니는 레아.

레아 (구약성경)

레아(Leah)는 라반의 딸이며 야곱의 아내이다. 형 에서를 피해 외삼촌 라반에게 온 야곱은 둘째 딸 라헬을 사랑했지만, 라반의 속임으로 레아와 첫번 결혼을 하게된다. 이후 야곱은 라헬과도 결혼해서 레아와 라헬 그리고 각각의 여종들에게서 12아들을 낳게 된다. 그 아들 중에 요셉이 있고, 요셉을 통해서 야곱의 집안은 이집트에 정착하게 된다. 이후 인구가 늘어난 야곱의 후손들은 모세를 지도자로 이집트에서 독립해 가나안 땅에 정착하게 된다.

성서의 마태복음 1장에 있는 예수 그리스도의 족보를 보면 예수 그리스도는 다윗의 자손이며, 그 다윗은 레아의 아들인 유다의 후손으로 나온다.

리브가

리브가 (Rebecca) 는 이삭의 아내로 야곱과 에서의 어머니로서 구약성경에 나타난다. 성경 기록에 의하면 리브가는 바단 아람 출신의 아람인 베두엘의 딸로서 라반의 여동생이었다. 리브가는 밀가(사라의 여동생)와 나홀(아브라함의 형)의 손녀였다.

아브라함과 사라, 그리고 야곱과 레아 이후에 족장들의 무덤에 리브가와 이삭은도 묻혔다.

사라

사라(히브리어: שָׂרָה)는 구약성경의 등장 인물이다.

히브리어 이름 사라는 높은 계층의 여성을 가리키며 프린세스 또는 귀족 여성으로 번역된다.

솔로몬

솔로몬(영어: Solomon 혹은 Jedidiah, 히브리어: שְׁלֹמֹה 쉴로모), 구약성서에 기록된 이스라엘 왕국의 제3대 왕으로서, 기원전 971년부터 기원전 931년까지 유다와 이스라엘의 민족을 다스린 것으로 여겨진다. 솔로몬 혹은 샬로모라는 말은 ‘평화’라는 뜻을 갖고 있다.

다윗 왕의 아들로 이집트 왕녀와 결혼하여 동맹을 맺고, 국내 건설과 국경 방위에 힘썼다. 예루살렘 신전을 비롯한 장대한 도시를 건설하는 한편, 외국과의 통상을 맺어 이스라엘 전성기를 이루어 '솔로몬의 영화'라고 칭송되었다. 그러나 국민들에 대한 과중한 세금과 사치스러운 생활로 이스라엘 왕국 분열의 원인을 가져왔다. 그는 지혜가 뛰어났으며, 문학에도 뛰어나 이스라엘 문학의 시조라 일컬어진다. 많은 작품 중 <잠언>이 남아 있다.

아마츠야

아마츠야(재위 기원전 796년경 ~ 781년경)는 분열 유다 왕국의 9대 왕으로 처음에는 옳은 일들을 많이 했으나 에돔을 무찌른 뒤에는 교만해져 우상 숭배를 하고 북왕국 이스라엘에 싸움을 걸었다가 화를 자초했다.

아브라함

아브라함(히브리어: אברהם, 아랍어: إبراهيم 이브라힘[*] BC2166?~BC1991?)은 유대 역사에 등장하는 인물로, 이스라엘인과 아랍인은 모두 그를 선조로 주장한다.

암몬인

암몬은 구약성서에 등장하는 고대 민족들 중 하나로 현 요르단 지역에서 활동하며 살았고 이스라엘과도 오랫동안 전쟁을 벌였다.

암몬의 시조는 아브라함의 조카 롯의 두 딸로 성서에 따르면 롯의 두 딸 중 한 명은 암몬의 시조가 되고, 또 한 명은 모압의 시조가 되었다고 한다. 암몬족들은 요르단 강 동쪽 지역에서 살았고 그들의 중심지는 당시 랍바라 불리는 현 요르단의 수도인 암만이었다.

암몬족들은 성격이 잔인무도하고 싸움을 좋아했으며 일곱신을 숭상하였다. 이들은 왕국까지 설립해 판관기 시기 모압 왕 에글론과 동맹을 맺고 이스라엘을 공격하기도 했으며 예리코를 18년 동안 점령하고 있다가 판관 에훗의 공격으로 퇴각하기도 했다. 연합 이스라엘 왕국의 사울 왕 때는 암몬의 왕 나하스가 요르단 강 서편 지역의 야베스 길앗까지 쳐들어갔다가 사울의 33만 대군에게 정벌당하기도 했다.

그리고 뒤를 이은 다윗이 대대적인 이민족 정벌을 하여 암몬인들은 크게 패했고 후에 아람인들과 동맹을 맺고 다윗에게 반란을 일으켰으나 도리어 다시 정벌당했다.

이후 솔로몬 시대 때 외교적 통혼정책이 시행되면서 후비를 내게되는데 솔로몬의 뒤를 잇는 르호보암의 어머니인 암몬여인 나아마가 그 대표적인 예이다.

다윗시대 이후로 암몬은 대대로 이스라엘의 조공 국가가 되었고 유다 왕국의 여호사밧 왕 때 에돔, 모압과 동맹을 맺어 반기를 들었다가 정벌당했고 웃시야 왕 때부터 다시 조공을 바쳤다가 요담 왕 때 다시 정벌당하기를 반복했다.

결국 유다 왕국의 여호야김 시대에 다른 이민족들과 동맹을 맺고 이스라엘을 공격했으며 기원전 8세기경 아시리아 제국에게 정벌당해 400년 이상 역사에서 사라졌고 기원전 259년에 프톨레마이오스 왕조에 정복되어 '필라델피아' 라는 지명이 붙여졌다.

그리고 바빌론에서 돌아온 이스라엘 민족이 성전 재건하려는 것을 방해하다가 헬레니즘 시대 유다 마카베오의 공격으로 멸망했다.

이후 신약 시대 필라델피아는 큰 도시로 성장했다.

야곱

야곱(Jacob : 히브리어 야켑'aqeb'은 "뒤꿈치"라는 뜻)은 창세기의 야곱 부족 설화에 나오는 인물이다. 아브라함의 손자이자, 이삭의 작은 아들로서 기록되고 있다.

에제키엘서

에제키엘서/에스겔(-書, 히브리어: יחזקאל 예헤즈켈, 그리스어: Ἰεζεκιήλ 이즈키엘[*], 영어: Book of Ezekiel)은 유다왕국 말기부터 바빌론 포로기 전반(前半)(약 BC 593년 - BC 571년)에 걸쳐 활동한 선지자 에제키엘/에스겔의 예언을 모은 구약성경의 글 중 하나이다. 총 48장으로 되어 있다.

엘리사 (예언자)

엘리사는 구약시대 살던 이스라엘의 예언자로 엘리야의 후계자라 불린다.

오바디야서

오바댜는 예언자 오바댜의 예언을 적은 구약성경 가운데 하나로, 구약성경에서 가장 짧은 책이다. 히브리어로 '여호와의 종' 이라는 뜻을 담고 있는 오바댜는 그가 살고 있던 유다와 가장 가까운 나라인 에돔 족속을 향한 심판을 나타내고 있다. 또한 택한 백성을 향한 하나님의 회복을 선포하고 있는 책이다.

요람 (이스라엘 왕국)

요람(기원전 851년경 ~ 842년경)은 분열 이스라엘 왕국의 9대 왕으로 전왕 아합과 왕비 이세벨에 비해서는 그리 큰 죄를 짓진 않았다. 그리고 선지자 엘리사가 그의 재위 기간 동안 활동했다.

요셉

요셉(히브리어: יוֹסֵף "그(하느님, 하나님)가 더한다", 아랍어: يوسف, 영어:joseph)는 구약성서 창세기과 함께 꾸란의 요셉장에 나오는 주요 인물 중 하나이다. 그는 야곱의 열 한 번째 아들이었고, 라헬의 첫 아들이었다.

이스마엘

이스마엘(히브리어 יִשְׁמָעֵאל, 현대 히브리어 Yishma'el, 티베리안 히브리어 Yišmāʻēl, ISO 259-3 Yišmaˁel; 그리스어: Ισμαήλ Ismaēl; 라틴어: Ismael; 아랍어: إسماعيل ʾIsmāʿīl; 영어: Ishmael →'하나님께서 들으심')은 아브라함과 그의 아내 사라의 종인 하갈 사이에서 낳은 아들이다(창세기 16장). 나중에 광야로 쫓겨난다.

하갈

하갈은 애굽 사람으로, 아브라함의 아내 사라의 여종이었다(창세기 16장 1절). 아브라함의 본처인 사라가 아이를 낳지 못하자, 남편 아브라함을 권하여 여종 하갈과 동침하게 한다(창세기 16장 2절). 하갈이 아브라함에게서 낳은 아들이 이스마엘이며, 그 당시 아브라함의 나이는 86세 였다(창세기 16장 15~16절).

헤로데 1세

헤로데 1세(히브리어: הוֹרְדוֹס 호르도스, 그리스어: ἡρῴdης, 라틴어: Herodes I 기원전 73년경 ~ 기원전 4년) 또는 헤로데 대왕(그리스어: Ἡρῴδης ὁ Μέγας, 라틴어: Herodes Magnus, 영어: Herod the Great), 헤롯(개역한글판)은 로마 제국 시대에 유대 지방에 분봉된 왕, 즉 로마제국이 유대를 간접 지배하기 위해 유대의 왕으로 임명한 자이다. 그에 관한 역사기록은 극적으로 다르다. 그는 유대 전역에 자신의 거대한 건축 프로젝트를 진행해서 남겼다. 예루살렘의 두번째 성전(예루살렘 성전)을 증축했고, 가이사랴 (Caesarea Maritima) 항구를 건축했고, 이외에 마사다 요새 , 그리고 헤로듐(Herodium)을 세웠다. 그에 관한 중요한 사항C은 기원후 1세기 로마-유태인 역사가 요세푸스의 작품에 기록되어 있다. 헤롯은 또한 유대의 통치자로서 마태오 복음서 제2장에 나오는, 예수의 탄생을 지우기 위해 어린 이 학살을 명령했다. 빈털털이 출신으로 혼자 힘으로 새로운 귀족 왕조를 세웠지만, 자신의 성공에도 불구하고, 그는 여전히 여러 역사학자들의 비판을 받고 있다. 그의 통치에 관해, 학자들과 역사가들의 의견은 완전히 양분되어 있다. 일부는 그가 남긴 업적을 성공의 증거로 보지만, 다른 일부는 그의 폭정적 통치를 연상시킨다고 해석한다.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