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초

암초(暗礁)는 해면 또는 해면 가까이에 불룩하게 솟아 있는 바위 또는 산호초로서 항해에 장애가 되는 것을 말한다. 암과 초를 합하여 암초라고 부른다. 속에 잠겨 보이지 않아 가 좌초되는 원인이 되고 있다.

해저에서 암반이 수면상으로 솟은 것을 암(岩, rock)이라 하고, 물속에 잠겨있는 바위를 초(礁, reef)라 한다. IHO-IOC의 ‘Standardization of Undersea Feature Names’에서는 초(reef)를 해저지형으로 분류하고 있다.

군도주변의 암초, 해저화산의 폭발로 섬이 침수하여 생긴 암초, 산호초에 의한 암초 등이 있다.

Reef
섬을 둘러싸고 있는 암초.

다른 명칭

국어대사전(저자 이희승)에서는 '물속에 잠겨있는 바위(암초)'를 '여'라고 부른다‘고 하여 '여'를 '암초'의 하나로 보고 있다. '여'로 지칭되는 자연지명이 우리나라 주변 특히 제주도 부근에 상당히 많다. '제주시 옛지명'에 의하면 '걸바다밭 중에 바위'를 '여'라고 한다고 하고 있다. 제주시의 예를 본다면 '여'는 '물속에 잠겨있는 바위'라고 보며 이는 국어대사전의 정의와 거의 동일하다. 그리고 이는 암(바위)과 동일한 개념으로 볼 수 있는 근거를 제공한다고 할 수 있다. 제주도 부근의 '여'의 예를 보면, 옺아진여, 쟁반여, 동산여, 큰여 등이며, 남해안에는 곡두여, 흑등여 등이 있다.

같이 보기

  • 벤자민 칸
  • 암석
  • 소도서

참고 자료

  • 《해양지명 표준화 편람》, 국토해양부 해양지명위원회, 2004년 11월 초판
가거초

가거초(可居礁, 영어: Gageo Reef)는 대한민국 전라남도 신안군 가거도로부터 서남쪽으로 약 47km 떨어져 있는 암초이다.

도키와 (장갑순양함)

도키와(常磐)는 일본 제국 해군의 장갑순양함으로 아사마급 장갑순양함 2번함이다. 필립 와츠의 설계로 제작되었으며, 영국의 암스트롱 휘트워스가 매각을 위해 잠재 생산하고 있던 물건을 구입한 것이다.

독도

독도(獨島)는 동해의 남서부, 울릉도와 오키 제도 사이에 있는 섬으로, 동도와 서도를 포함한 총 91개의 크고 작은 섬들로 이루어져 있다. 독도의 동도는 동경 131도 52분 10.4초, 북위 37도 14분 26.8초에 자리 잡고 있고, 서도는 동경 131도 51분 54.6초, 북위 37도 14분 30.6초에 위치해 있다. 일본정부에서는 다케시마(일본어: 竹島(죽도), たけしま)라는 명칭으로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으며, 제3국에서는 1849년 서양권에서 독도를 최초로 발견한 프랑스 선박인 '리앙쿠르 호'의 이름을 딴 리앙쿠르 암초(프랑스어: Rochers Liancourt, 영어: Liancourt Rocks) 등으로 중립적으로 불리고 있다.

현재 대한민국이 실효지배하고 있으나, 일본정부에서는 이 섬을 대한민국이 불법으로 점거하고 있다고 항의하며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최종덕이 1965년 3월부터 최초 거주한 이래로 김성도 부부 및 독도경비대원 35명, 등대 관리원 2명, 울릉군청 독도관리 사무소 직원 2명 등 약 40명이 거주하고 있다. 또한, 2005년 동도에 대한 입도 신고제 도입 이후 현재까지 약 200만 명이 방문하였고, 1일 평균 660명이 입도하고 있다.

독도 분쟁

독도 분쟁이란, 독도를 관리하고 있는 대한민국에 대해 그렇지 못한 일본이 그 영유권을 주장하면서 발생한 영토 분쟁을 말한다. 대한민국은 공식적으로 영토 분쟁은 없으며, 분쟁이란 단어는 적합하지 않다는 입장을 견지하고 있다. 독도는 한국과 일본 사이의 동해에 위치하고 있고, 동도(東島)와 서도(西島)를 중심으로 주변의 암초 등을 포함한 총면적은 0.188 km2이며, 현재 대한민국의 실효 지배 하에 있다.

독도 분쟁은 20세기 이전, 독도에 대한 지배 및 관할을 어떻게 봐야하는지에 대한 역사 논쟁과 연결되어 있다. 대한민국 측은 삼국사기, 조선왕조실록과 같은 역사적 문헌을 인용하거나 고지도에 기록된 우산도 등을 근거로 하여, 독도가 울릉도의 부속도서이며 6세기 부터 고유영토라고 주장하고 있다. 일본 측은 우산도가 울릉도, 관음도, 죽도 또는 존재하지 않는 섬이라고 주장하며, 우산도가 독도라는 한국의 주장을 반박하고 있다. 또한 20세기 이전의 한국의 독도 지배를 인정하지 않고 있다. 역사 기록에 나오는 독도는 그 명칭이 여럿이었고, 변화해왔기 때문에 이러한 주장들을 확인하는 데에는 난해한 측면이 있다. 이에 대한민국은 우산도를 독도, 일본은 독도가 아닌 섬으로 정의하면서 논쟁이 발생하고 있다.

등대

등대(燈臺)는 램프와 렌즈를 이용해서 불빛을 비추도록 만들어진 탑(塔) 또는 건물을 말한다. 등대는 밤에 항해나 바다의 수로 안내를 돕는 역할을 하며, 주로 항구, 해변의 방파제, 외딴섬 등에 세워진다. 안개가 짙어서 시계가 불분명할시엔 등대에 설치된 공기압축기를 이용하거나, 레이다 비콘을 사용하기도 한다. 등대는 유인등대와 무인등대로 나뉘는데, 무인등대의 경우에는 전지를 사용하여 작동하며, 간혹 방사성동위원소 열전기 발전기를 동력으로 쓰는 경우도 있다.

등대는 위험한 해안선, 험난한 여울이나 암초, 항구의 안전한 입구 등을 표시하기 위해 사용되며, 항공기의 운항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한 때 널리 사용되었지만, 운용되는 등대는 높은 유지비와 현대의 전자 항해 보조 기구의 등장으로 점차 사라지고 있다.

마쭈 열도

마쭈 열도(중국어: 馬祖列島, 병음: Mǎzǔ Lièdǎo, 마조열도)는 타이완 해협 북쪽 중국 대륙 연안에 위치한 군도이다. 여러 섬들로 구성되어 있다. 중화민국 정부가 통치하고 있으며, 행정 구역상 푸젠 성 롄장 현에 속한다. 중화인민공화국에서는 처음에는 중화민국의 행정구역 개편을 인정하지 않고 쥐광은 원 행정구역인 창러에 속하는 것으로 분류했으나, 현대에 들어서는 마쭈 열도를 마쭈 향으로 편성하고 있다.

서경 35도

서경 35도(西經35度)는 본초 자오선에서 서쪽으로 35도 떨어진 경선이다. 북극점에서 시작하여 북극해, 그린란드, 대서양, 남아메리카, 남극해, 남극을 거쳐 남극점에 이른다.

서경 35도는 동경 145도와 이어져 지구의 둘레를 이룬다.

북극점에서 남극점까지 서경 35도선은 다음 지역을 지나간다.

서인도 제도

서인도 제도(영어: West Indies, 스페인어: Indias Occidentales, 프랑스어: Indes occidentales, 네덜란드어: West-Indië)는 아메리카 대륙 카리브 해와 대서양 연안 지역을 가리키는 말이다. 미국 플로리다 반도 남단, 멕시코 유카탄 반도 동단에서 베네수엘라 북서부 연안까지 뻗어 있으며 약 7,000개의 섬과 암초, 산호초가 분포한다.

수도 (지리)

자연지리학에서 수도(水道)는 '바닥'과 '뱅크'로 구성된 자연의 하도, 삼각주, 해협을 의미한다.

수도는 암초, 모래톱, 만이나 그 밖의 바다의 앝은 부분에서 자연적 또는 인공적으로 형성되기도 한다. 특히 수도는 항해 용어로 '모든 선박이 통과할 수 있는 최소한의 폭이 명시된 정부의 확약에 의거하여 안전 여행을 위해 준설된 해로'라는 의미를 갖고 있으며, 삼각강이나 강으로 이어지는 항구 시설의 배가 다닐 수 있는 깊이 준설된 부분 뿐만 아니라 마리나와 같은 보트용 항구에 준설된 작은 수도 또한 포함된다. 준설된 수도가 진흙 만이나 모래 바닥을 통과할 때, 해저 토양의 불안정한 움직임으로 인하여 때때로 수도가 다시 준설되기도 한다. 다양한 항구 시설에서 수도에서 가항성의 상태를 감시하는 책임을 가지며, 제3자에 의해 상태를 유지하는 작업이 자주 행해진다.

의미를 확장시키면, 지리적 장소로서의 수도는 해협(海峽)을 의미한다. 예를 들어, 영국 해협은 영국과 프랑스 사이에 있는 수도이다.

술루해

술루 해(Sulu Sea)는 필리핀 남서 권역의 바다이다. 팔라완 섬에 의해 북서쪽의 남중국해와 구분되고, 술루 제도에 의해 남동쪽의 술라웨시 해와 구분된다. 남서쪽에는 보르네오 섬이 있으며 북동쪽에는 비사야 제도가 있다. 술루 해에 있는 투바타하 암초 국립해양공원은 유네스코 지정 세계유산이다.

스카버러 암초

스카버러 암초(영어: Scarborough Shoal / Scarborough Reef)는 남중국해에 위치한 암초로, 메이클즈필드 천퇴와 필리핀 루손 섬 사이에 위치한다. 중화인민공화국과 중화민국에서는 황옌다오(중국어 간체자: 黄岩岛, 정체자: 黃岩島, 병음: Huáng​yán​ Dǎo​)이라고 부르고 필리핀에서는 파나타그 암초(타갈로그어: Kulumpol ng Panatag)라고 부른다.

암초 이름은 1784년 이 곳 부근에서 난파된 동인도 회사의 차 무역선인 스카버러 호(Scarborough)에서 유래된 이름이다. 중화인민공화국과 중화민국, 필리핀이 영유권을 주장한다.

스프래틀리 군도

스프래틀리 군도(영어: Spratly Islands)는 남중국해 남부 해상에 있는 군도로, 군도의 동쪽에는 필리핀, 서쪽에는 베트남, 남쪽에는 보르네오 섬(말레이시아와 브루나이), 북쪽에는 중국이 있다.

이 군도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브루나이, 중화민국, 중화인민공화국, 필리핀이 영유권을 주장하고 있다.(→ 스프래틀리 군도 분쟁)

아소르스 제도

아소르스 제도(포르투갈어: Açores, IPA: [ɐ.'so.ɾɨʃ]) 또는 아조레스 제도(영어: Azores)는 포르투갈령의 해외 섬이다. 행정상 공식 명칭은 아소르스 자치 지방(포르투갈어: Região Autónoma dos Açores)으로, 중심 도시는 폰타델가다이다. 이름은 참매(포르투갈어: açor)에서 유래했다.

9개의 섬이 북서쪽에서 남동쪽에 걸쳐 600km 넘게 길게 늘어져 있어 1,100만 제곱킬로미터나 되는 배타적 경제 수역을 정의한다. 아소르스 제도를 구성하는 섬은 모두 화산섬으로 형성되었는데 산타마리아(Santa Maria) 섬의 형성에는 암초 성장의 역할도 있었다. 피쿠 섬의 피쿠 산은 높이가 해발 2,351m로 포르투갈 전체에서 가장 높은 산이다. 해저에 있는 산의 기저로부터 재면 아소르스 제도를 구성하는 섬들은 사실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축에 속한다.

오키노토리 암초

오키노토리시마 암초(일본어: 沖ノ鳥島, 중국어 간체자: 冲鸟礁, 정체자: 沖鳥礁, 스페인어: Parece Vela)은 북위 20° 25′ 동경 136° 05′ )에 위치해 있는 환초이다. 본래 이름은 스페인어로 ‘돛처럼 보인다’라는 의미의 파레세 벨라(스페인어: Parece Vela)이다. 일본의 최남단이나, 섬으로서의 인정 여부와 그에 따른 대륙붕의 영역에 대해서는 논란이 있으며, 국제 사회에서는 일반적으로 이곳을 암초로 보고있는 실정이다. 도쿄 남쪽 1740km에 위치하며, 일본 정부는 오키노토리시마 암초를 도쿄도 오가사와라 촌에 소속시켰다.

이어도

이어도(離於島), 이어초(離於礁), 소코트라 암초(영어: Socotra Rock(Reef)) 혹은 쑤옌자오(소암초, 중국어 간체자: 苏岩礁, 정체자: 蘇岩礁)는 등수심선 50 m를 기준으로 길이는 남북으로 1800 m, 동서로 1400 m, 면적 약 2 km²의 암초로, 동중국해 북쪽에 위치하고 있다.

대한민국의 마라도에서 서남쪽으로 약 149km 떨어진 지점에 위치한다.

이 암초는 가장 윗부분이 평균 해수면에서 4.6 m 아래의 바닷속에 있어서 높이 10 m 이상의 심한 파도가 치지 않는 이상 여간해서는 그 모습이 드러나지 않는다. 암초의 정상부를 기준으로 동쪽과 남쪽은 급경사를 이루고, 서쪽과 북쪽은 완만한 경사를 이룬다.

이어도 일대는 약 1만1000년 전인 빙하기(glacial age)에는 제주도와 연결된 육지였는데, 현재의 간빙기(interglacial age)가 되면서 바닷물의 높이가 상승해 해저 대륙붕이 되었다.현재 이 지역은 대한민국과 중화인민공화국 사이에 배타적 경제 수역의 설정을 둘러싼 갈등이 있다.

인도-중국 국경 분쟁

인도-중국 국경 분쟁(印度中國 國境 紛爭, 영어: Sino-Indian border dispute)은 중화인민공화국과 인도 양국의 국경에 대한 분쟁이다. 1962년 10월 20일부터 11월 21일에는 급기야 군사적 충돌이 발생했다.

킹먼 암초

킹먼 암초(Kingman Reef)는 북태평양에 있는 산호초로, 미국령의 해외 영토이다.

핏케언 제도

핏케언 제도(영어: Pitcairn Islands, 노퍽어: Pitkern Ailen 피트케른 아일렌, 문화어: 피트케안제도)는 남태평양에 위치한 영국의 해외 영토 중 하나이다. 세계에서 자치권을 가진 지역 중 가장 적은 인구가 거주하고 있으며, 일부 도시국가를 제외하면 영토도 가장 작다.

하와이 제도

하와이 제도(Hawaiian Islands)는 19개의 섬과 환초, 그리고 수많은 암초, 바다 밑의 해산으로 이루어진 열도이다. 가장 큰 섬인 하와이 섬에서 북서쪽의 쿠레 환초까지 약 2400 km에 걸쳐 흩어져 있다. 하와이 제도는 대륙으로부터 3000 km 이상 떨어진 외떨어진 섬 무리이다. 미국이 하와이주로 통치하고 있다.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