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과사전

백과사전(百科事典, 라틴어: encyclopædia)은 학문, 기술, 예술자연인간의 모든 활동에 관한 다방면의 지식을 수집하여 체계적으로 정리한 으로 주로 참고서로서 활용된다. 백과사전의 영어명 ‘encyclopædia’는 그리스어의 ‘ἐγκύκλιος’와 ‘παιδεία’의 결합을 어원으로 가지고 있는데, 온갖 종류의 지식을 가르쳐 기른다는 뜻이다. 즉, 백과사전의 원래 목적이 '교육'이었다. 한편 백과사전의 또 다른 목적으로는 '참고'가 있다. 현대의 백과사전들은 '교육'과 '참고' 모두를 목적으로 하는 경우가 많다.[1]

백과사전에서 내용 분류의 단위이자, 설명의 대상이 되는 것을 표제어라고 한다. 표제어의 범위에 따라 백과사전의 종류가 나뉘는데, 넓은 범위를 갖는 표제어들로 백과사전을 구성하는 것을 대항목주의라고 하고 상대적으로 좁은 범위의 표제어를 이용하는 것을 소항목주의하고 한다. 대항목주의는 하나의 주제에 대해 깊이 있고 포괄적으로 설명하는 방식으로, 교육 목적의 백과사전이 유명한 학자의 논문을 모아서 엮는 방식을 택하는 것이 대표적인 예이다. 한편 소항목주의를 채택한 백과사전은 표제어별로 간결하고 압축적인 방식으로 기술되어 있으며 대항목주의에 비해 다양한 표제어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장점이 있어서 참고 목적의 백과사전에 많이 쓰인다.[2] 오늘날의 백과사전은 절충한 방식이 많으며, 내용에서도 문장 서술뿐만 아니라, 사진, 삽화, 도표 등 다양한 참고자료가 함께 제공되는 형태가 되었다. 현대에는 정보통신기술의 발전에 따라 전통적인 서적의 형태가 아니라 CD-ROM, DVD-ROM의 형태로 된 것도 있으며 인터넷으로 제공되는 것도 등장하였다.

대한민국에서 온라인 으로 서비스해주고 있는 한국어 백과사전으로는 한국어 위키백과, 두산세계대백과사전, 브리태니커 세계 대백과사전 등이 있다.

Brockhaus Lexikon
브로크하우스 백과사전

백과사전의 역사

백과사전의 기원은 플리니우스가 편찬한 박물지이다. 편찬방식이 중국의 유집과 같았다. 이 유집과 같이 편찬하는것은 17세기까지 편찬하였다. 최초의 알파벳 배열 백과사전은 1674년 모레리가 역사대사전에서 시도하였고, 그 이후 알스티드가 Encyclopaedia Septem Tomisdistincta에도 이용하였다..

백과전서 이후

1728년 체임버스가 편찬한 백과사전이 현대적 백과사전이라고 할 수 있다. 이 백과사전은 알파벳순으로 배열하고 상호참조표시를 하고 논문을 수록하였다. 이후 체임버스는 증보판을 출간하였다.

18세기 중반에 이르러서 프랑스에서는 백과전서파 시대가 있었다. 백과전서디드로가 중심이 되어 루소,케네,볼테르계몽주의 학자들이 대거 참여 하였다. 2권이 1751년 발간되었는데 발행금치처분을 받았고, 이후 디드로가 더욱 만들어 1772년 28권을 완성시키고 보유5권과 색인을 참가시켜 모두 35권으로 완성시켰다. 또한 이와 비슷한 해에 19세기 세계대사전이라는 이름이 나온다. 이후 이책은 라루스 백과사전이 된다.

같은 세기 영국에서는 세계적인 백과사전 브리태니커를 1768년부터 매주 분책으로 발행하여 71년에 3권으로 만들었다. 백과사전은 더욱 발전하여 현재 대한민국에는 두산백과사전 등이 있다.

현대의 백과사전

서양의 백과사전

동양의 백과사전

일본의 백과사전

현대적인 백과사전은 1972년에 전32권으로 완간된 고단샤(講談社)의 《휴먼라이프 엔사이클로페디아》을 시작으로, , 1980년 가쿠슈겐큐사(學習硏究社)의 전32권 《그랜드 현대백과사전》, 헤이본샤(平凡社)에서 1988년 완간한 전35권의 《세계대백과사전》, 1988년 쇼가쿠칸(小學館)에서 전25권으로 간행한 《대일본대백과전서(日本大百科全書)》 등이 있다.

중국의 백과사전

중화인민공화국에서는 1980년부터 《중국대백과전서》가 발행되기 시작하였고, 타이완에서는 1981년에 중국문화대학 중화학술원이 편찬한 전20권의 《중화백과전서》가 발간되었다.

한국의 백과사전

한국의 현대적 백과사전은 1958년 문학과 교양서적을 전문출판하던 학원사(學園社)에서 간행한 《대백과사전》을 시초로 한다. 4·6배판 전체 6권으로 1958년 9월 25일 제1권을 출판한 후 8년에 걸쳐 완성했다. 50여 명의 편집진과 435명의 집필진이 참여하였고, 원고는 10만 매가 넘었다. 그 후 증보판 2권이 출간되었으며, 1967년에는 전12권의 《세계백과대사전》으로 개정되어 1970년에 전15권, 1973년에 전20권으로 증보된 신판이 발간되었다.

사전류 전문출판사인 동아출판사에서는 1959년 한권으로 발간한 《새백과사전》, 1964년 전2권의 《국민생활백과사전》을 거쳐, 전30권의 《동아원색세계대백과사전》을 1978년부터 제작에 착수하여 1982년 9월부터 2권씩 출간, 1984년 완간하였다. 여기에는 13만여 항목이 수록되고 4만여 컬러 사진 및 8천여 흑백 사진이 삽입됐으며, 1986년1990년에 각각 보유편이 발간되었다. 이것은 후에 1996년 8월에 두산동아(주)에서 출간된 전 30권의 《두산세계대백과사전》으로 이어졌는데, 128167개의 표제어가 수록되었으며 5개의 CD-ROM이 포함되었다.

1974년 태극출판사(太極出版社)에서 전16권으로 간행한 《대세계백과사전》에서는 다른 백과사전들과는 달리 가나다순의 사전식 배열이 아니라 주제별로 항목을 분류하였다.

동서문화사에서는 《한국세계대백과사전》을 1992년부터 시작하여 1995년에 전30권으로 간행하고, 1997년 8월 8일에 총 31권으로 완간하여 1999년에 《파스칼세계대백과사전》으로 개편하였는데, 총13만 항목과 15만 색인이 수록되었고 기존의 백과사전에서 누락되었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관련 항목과 공산주의 이념까지 포함되었다.

학원출판공사에서는 전 32권의 《학원세계대백과사전》을 간행하는데, 3년의 준비 기간과 5년의 편집 기간을 거쳐 1993년 1월부터 출간하여 1994년에 완간되었다. 이것에는 14만 5천개의 표제어가 수록되었고 기존 백과사전과 달리 30여개의 기본 동사가 표제어로 포함되었다.

한편, 외국의 백과사전이 번역된 것으로 한국어판 《브리태니커 세계대백과사전》이 1989년부터 발간되어 1994년 3월에 전 27권으로 완간되었는데, 총 11만여 항목이 수록되었으며 제26권은 참고문헌, 제27권은 색인으로 되어 있다.

1972년계몽사에서 만든 컬러학습대백과사전은 모두 8권으로 되어 있으며, 한국 최초로 만든 컬러판 대백과사전이다. 동아출판사(두산동아의 전신)에서 나온 15권으로 구성된 동아학습대백과, 16권으로 구성된 삼성당에서 나온 삼성학생대백과는 컬러 사진과 흑백사진을 비롯한 다양한 사진들이 첨부되어 있었다. 또한, 삼성당에 있는 삼성학생대백과사전은 국어사전과 영어사전, 지리사전이 같이 편집되어 있어서 청소년 학생들에게 새로운 독서습관을 키우게 되었다는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흑백사진으로 편집되어 있는 중앙출판사의 세계대백과사전(전 5권)은 총 5만여 개 항목이 추가되어 있었고, 초등학생을 위하여 편집된 어린이 브리테니커 대백과사전(전 30권), 그리고, 웅진21세기학습대백과사전(학습별), 중앙대백과사전(20권)과 신21세기 학습대백과사전(3만여 항목)이 한국인들에게 가장 널리 알려진 백과사전이다. 영상매체를 이용한 백과사전으로는 중앙 과학 백과사전이 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는, 2007년에 발행된 광명대백과사전(전20권), 조선대백과사전(전 30권, 10만여 항목), 그리고 백과사전(전3권, 3만 항목)이 있다. 그중에서 과학백과사전출판사에서 가장 먼저 발행된 백과사전은 정치 사전, 경제 사전, 역사 사전을 통합하여 편집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초의 백과사전이다.

인터넷이 보급된 90년대 중반 이후 출판형태의 백과사전들은 종이책 출간을 중지하고 CD롬이나 인터넷으로 변화해나갔는데 두산세계대백과의 후신인 두피디아브리태니커가 2012년 현재에도 개정되고 있다.

한국의 옛 백과사전

물명류도 초기형태의 어휘모음이며 백과사전적인 성격을 띠지만 최초의 백과사전은 이수광지봉유설(1614)을 들 수 있다. 권문해의 대동운부군옥이나 이덕무의 청장관전서, 이의봉의 고금석림 등이 있었고 가장 방대한 것은 이규경의 오주연문장전산고이다.

백과사전 평가요소

박준식과 김문영은 A. B. Kroeger의 Guide to Reference Books (1902년)와 James I. Wyer의 Reference Work (1930년), Louis Shores의 평가 기준 (1950년대 중반), Kenneth Kister의 저서 (1978년)와 그의 후속 연구, Bopp와 Smith의 백과사전 평가에 관한 조언 (1994년), Sader와 Lewis의 평가기준 (1995년), William A. Katz의 저서 (1997년)을 참고로 하여 백과사전의 평가요소를 다음의 6 가지로 범주화 하였다.[3]

  • 목적과 범위: 편찬 목적, 취급 범위, 주된 독자, 내용의 깊이
  • 권위: 편집자․집필진․출판사의 권위, 기사의 서명 여부, 역사와 계보, 신뢰성(정확성), 서지, 서평지의 평가내용
  • 접근성: 배열방법, 상호참조, 색인, 여백주기
  • 기술형식: 표현형식, 객관성, 최신성(계속적 갱신, 연감․보유판의 발행)
  • 형태적 특징: 인쇄본과 전자본, 제본과 레이아웃 등의 체재와 삽도와 지도
  • 특징과 가격

같이 읽기

참고 문헌 및 각주

  1. 김창일, 한국민속대백과사전의 편찬 방향과 전망, 2009년 2월, 실천민속학연구, 제13권, 211-248면 중 215-216면
  2. 김창일, 한국민속대백과사전의 편찬 방향과 전망, 2009년 2월, 실천민속학연구, 제13권, 211-248면 중 215-216면
  3. 박준식과 김문영, 인쇄본 백과사전의 평가요소 분석, 1999년 6월, 문헌정보학회지, 제33권 제2호, 5-22면

외부 링크

한국의 온라인 백과사전

글로벌세계대백과사전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世界大百科事典)은 2004년 도서출판 범한에서 출판한 백과사전으로, 다음(지금의 카카오)이 라이선스를 사들여 2008년 11월 한국어 위키백과에 기증했다.

네이버캐스트

네이버캐스트(Navercast)는 네이버에서 2009년 1월부터 서비스하는 전문가와함께 만드는 교양 콘텐츠 서비스이다. 일종의 백과사전이다.

문화, 생활, 과학, 인물 등 다양한 분야의 교양 콘텐츠들이 전문가에 의해 글, 그림, 음악, 동영상 등을 통해 길고 자세하게 제작되고 있다. 철학의 숲, 오늘의 과학, 교양 경제학 등 다양한 주제의 콘텐츠들이 많이 모여 있다.

이 서비스는 인터넷이라는 정보의 바다에서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는 정보 서비스의 필요성, 신뢰성을 갖춘 고급 정보 필요성 때문에 시작되었다. 집단지성에 의한 위키백과는 양이 방대하지만 신뢰성에서 의심을 받는다면, 네이버캐스트는 양은 적어도 신뢰성을 갖추고 있다고 할 수 있다. 2013년 10월 30일 기준으로 약 1만 600건의 자료가 제공되었다. 이는 하루에 약 7~8건 씩 자료가 올라온 셈이다.

대륙

대륙(大陸, 영어: continent)은 지구 표면에 거대한 면적을 가진 육지를 말한다. 일반적으로 엄격한 기준보다는 관습에 의해 정의된다. 7대륙이란 가장 큰 순부터 작은 순으로 나열하면 아시아 · 아프리카 · 북아메리카 · 남아메리카 · 남극 · 유럽 · 오스트레일리아가 있다.판 구조론은 대륙의 이동 · 충돌 · 분리의 지질학적 과정을 설명하는 학설로 이전의 대륙 이동설이 발전하여 성립된 것이다.

두산세계대백과사전

두산세계대백과사전(斗山世界大百科事典)은 (주)두산에서 서비스하는 백과사전이다.

라틴어 위키백과

라틴어 위키백과(라틴어: Vicipaedia Latina)는 위키백과의 라틴어 판이다. 2013년 3월 현재, 라틴어 위키백과의 문서 수는 87,105개를 넘었다. 모든 기본적인 내용은 라틴어로 쓰이나, 토론에서는 사용자들이 알기 쉽게 라틴어 이외에 영어나 프랑스어, 독일어, 스페인어 등 유럽의 주요 언어들을 보조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라틴어 위키백과의 로고는 VICIPÆDIA이지만, 라틴어 위키백과의 기술에는 Æ와 같은 합자를 사용하지 않는다.

뮤직브레인즈

뮤직브레인즈(영어: MusicBrainz)는 음반 데이터베이스 사이트로, 누구나 자유롭게 자료를 채우고 수정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간단한 수정은 바로 반영되지만, 음반을 새로 추가하는 등의 편집은 다른 사용자들의 투표를 통해 반영하는 구조를 가진다.

뮤직브레인즈의 음반 정보 자료는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되며, 나머지 자료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CC-BY-NC-SA로 공개된다. 서버 소스 코드 또한 GNU 일반 공중 허가서(GPL)로 배포된다.

뮤직브레인즈는 프리디비와 유사한 목표를 가지고 있지만, 프리디비에 비해 더욱 구조적인 자료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브리태니커 백과사전(영어: Encyclopædia Britannica)은 지금까지도 발행되는 것 중에서는 가장 오래된 영어로 쓰인 백과사전이다. “Encyclopædia Britannica”를 번역하면 “영국의 백과사전”이지만, 이후 영국에서 발행하지는 않았다. 2012년 3월 15일 종이책 출판이 244년 만에 중단되었다. 제작사 측은 앞으로 온라인으로 사전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브리태니커 백과사전의 수익 구조는 학생 참고서가 80%, 온라인 백과사전이 20%, 오프라인 백과사전이 0%이다.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제11판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제11판은 1911년에 발매된 브리태니커 백과사전이다. 총 29권으로, 4만 개 가량의 표제어가 수록되어 있다.

이 백과사전은 저작권 시효가 지난 퍼블릭 도메인에 속해 있어, 현재는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프로젝트 구텐베르크에서는 이 백과사전의 전산화를 하였다. 한글로 번역된 책은 현재 판매되지 않고 있으며 CD로만 판매가 되고 있다.

생명의 백과사전

생명의 백과사전(Encyclopedia of Life, EOL)은 과학계에 알려진 1,900,000개의 생명 종들을 모두 문서화하기 위한 자유, 온라인 협업 백과사전이다. 기존의 데이터베이스 및 전 세계의 전문가, 비전문가들의 기여를 통해 만들어진다.

쉬운 영어 위키백과

쉬운 영어 위키백과(Simple English Wikipedia 심플 잉글리시 위키피디어[*])는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영어 학습자들과 영어 교사들의 요구에 부응하여 쉬운 영어(Basic English)와 특수 영어(Special English)로 제작된 위키백과의 여러 언어판들 중의 하나이다. 이곳의 글은 통상적인 영어 위키백과보다 덜 복잡하기 때문에 영어 교습이나 컴퓨터 교육에 좀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2019년 4월 9일 현재, 144,312개 이상의 문서를 보유하고 있다. 기호는 simple이다.

스위스 역사 사전

《스위스 역사 사전》(독일어: Historische Lexikon der Schwei, 프랑스어: Dictionnaire Historique de la Suisse, 이탈리아어: Dizionario Storico della Svizzera)은 스위스의 역사에 관한 백과사전이다. 스위스의 역사 연구의 진흥을 목적으로 편찬되고 있다.

백과사전은 스위스 인문 사회 과학 아카데미(SAGW/ASSH)와 스위스 역사 학회(SGG-SHH)의 스위스 아카데미의 후원 아래 재단에서 발행되고 국가 연구 보조금에 의해 조달된다. 중앙 사무실에 있는 35명의 직원 외에, 기여자는 100명의 지도 교수, 2500명의 사학자와 100명의 번역가를 포함한다.

아제르바이잔어 위키백과

아제르바이잔어 위키백과(아제르바이잔어: Azərbaycan Vikipediyası)는 아제르바이잔어 버전의 위키백과이다. 2004년 12월에 설립되었다. 기호는 az이다.

언어

언어(言語)에 대한 정의는 여러가지 시도가 있었다. 아래는 그러한 예의 일부이다.

사람들이 자신의 머리 속에 있는 생각을 다른 사람에게 나타내는 체계.

사물, 행동, 생각, 그리고 상태를 나타내는 체계.

사람들이 자신이 가지고 있는 생각을 다른 사람들에게 전달하는 데 사용하는 방법.

사람들 사이에 공유되는 의미들의 체계.

문법적으로 맞는 말의 집합(절대적이 아님).

언어 공동체 내에서 이해될 수 있는 말의 집합.언어학은 이러한 언어가 발현되는 부분, 즉 음성, 의미, 문법, 형태 등을 연구하는 경우도 있고, 언어 자체를 연구대상으로 삼아 여러 가지 방법으로 접근하며 연구하는 학문, 즉 비교언어학, 언어유형학(유형론) 등까지를 포괄한다.

언어는 자연어와 인공어로 나눌 수 있는데, 자연어는 인류의 각 민족이 오래전부터 생활 속에서 사용해 왔던 언어이고, 컴퓨터나 수학 등 다른 학문의 분야에서 상호 효과적인 의사교환을 위해 고안된 것을 인공어라고 한다.

영어 위키백과

영어 위키백과(영어: English Wikipedia 잉글리시 위키피디아[*])는 영어로 운영되는 위키백과 언어판이다. 2001년 1월 15일에 시작되었다. 2017년 12월 7일 기준으로 5,527,121개의 문서가 있다. 기호는 en이다.

1911년에 발매된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제11판이 퍼블릭 도메인으로 사용 가능하기 때문에 많은 문서들을 시작하는 데 있어 다른 언어의 위키백과에 비해 유리한 편이다. 영어 위키백과에서는 영국 영어와 미국 영어 중 어떤 형식의 영어를 사용할 것인가에 대한 논란이 있어 왔다. 보통 미국 관련 문서에는 미국식 영어가, 영국 관련 문서에는 영국식 영어가 쓰이고 있다. 만약 영국도 미국도 관련되지 않았다면 미국식 영어가 쓰인다. 한편, 영어의 기초적인 단어만을 사용한 쉬운 영어 위키백과가 별개로 존재하기도 한다.

위키백과

위키백과(Wiki百科, IPA: [ɥikçibɛ̝k̚k͈wa̠], [ykçibɛ̝k̚k͈wa̠] ( )) 혹은 위키피디아(영어: Wikipedia 위키피디어[*], IPA: [ˌwɪkɪˈpiːdɪə] ( ))는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며 누구나 자유롭게 쓸 수 있는, 다언어판 인터넷 백과사전이다. 2001년 1월 15일, 지미 웨일스와 래리 생어가 시작하였고, 대표적인 집단 지성의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위키백과의 운영은 비영리 단체인 위키미디어 재단이 하고 있다. 2016년 5월 기준, 영어판 532만여 개, 한국어판 469,906개를 비롯하여 300여 언어판을 합하면 4천만 개 이상의 글이 수록되어 있으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위키백과의 저작권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CCL)와 GNU 자유 문서(GFDL)의 2중 라이선스를 따른다. 두 라이선스 모두 자유 콘텐츠를 위한 것으로 일정한 요건을 갖추면 사용에 제약을 받지 않는다.

친일인명사전

친일인명사전(親日人名辭典)은 민족문제연구소가 일제 강점기에 민족 반역, 부일 협력 등 친일반민족행위를 자행한 한국인(친일파)의 목록을 정리해 2009년 11월 8일에 발간한 인명 사전이다. 민족문제연구소는 친일인명사전편찬위원회의 기준에 따라 선정된 인물들에 대해 “구체적인 반민족행위와 해방 이후 주요 행적 등”을 수록하였다고 밝혔다.

피시베이스

피시베이스(영어: Fishbase)는 물고기 생물종의 데이터베이스를 제공하는 웹사이트이다.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韓國民族文化大百科事典, Encyclopedia of Korean Culture, 약칭: 민백)은 한민족의 문화유산과 업적을 체계적으로 정리, 집대성하여 편찬한 백과사전이다.

1979년 한국정신문화연구원(현 한국학중앙연구원)에서 당시까지의 한국학 연구를 집대성한 편찬 작업을 시작하여 1991년 총 27권으로 완간하였다. 사전 1권의 분량은 950쪽 안팎이며, 부록 1권은 편람이고, 나머지 1권은 총색인이다. 수록된 도판은 4만여 장이다.

1995년 보유편 1권을 출간하여 모두 28권으로 되었다. 2001년에는 제1차 개정증보판 편찬을 완료하고 총 70,000여 항목과 4만여 점의 사진, 동영상 500종, 음향 250종, 지도 및 도면 3,500종 등 멀티미디어 자료를 포함하여, CD-ROM 6장 DVD 1장으로 구성된 디지털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EncyKorea)을 출간하였다.2007년 11월, 교육과학기술부의 지원에 의해 전면적인 개정증보 사업에 착수하였으며, 이를 통해 편찬된 제2차 개정증보판은 2010년 11월부터 온라인으로 서비스하고 있다.

이외에도 2007년 초부터 포털사이트 엠파스(현재 네이트)를 통해 서비스되었으나, 2014년 네이트 사전 서비스가 종료됨으로써 네이트에서는 더 이상 열람이 불가능하며, 현재 네이버와 다음에서 열람 서비스가 되고 있는 상태다.

2017년 5월 현재, 총 76,238여 백과사전 항목, 114,565건의 멀티미디어(도판) 자료를 온라인으로 서비스하고 있다.

한국어 위키백과

한국어 위키백과(韓國語 - 百科)는 한국어로 운영되는 위키백과 언어판으로, 2002년 10월 11일에 시작되었다. 넘겨주기, 토론, 그림 등 페이지로 불리는 모든 문서를 포함하면 총 2,154,549개가 수록되어 있으며 넘겨주기를 포함한 일반 문서 수는 1,056,725개, 그 중 넘겨주기를 제외한 일반 문서 수는 467,772개이다. 위키백과 언어판 중에서 23번째로 크며 한국어로 된 위키위키 중에서는 1위 규모이다. 기호는 ko를 사용한다.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