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라

미라(포르투갈어: mirra 미라[*])는 화학물 또는 춥거나 건조한 환경에 노출되어 피부와 살이 말라서 보존된 시체를 말한다. ‘미라’라는 명칭은 포르투갈어 mirra를 통해 들어온 말로, 이는 고대 이집트에서 미라를 만들 때 방부제로 썼던 몰약(沒藥, myrrh)을 부르는 말이다. 한자어로는 '목내이(木乃伊)'라고 표기하며, 현대의 포르투갈어로는 'múmia'라고 표기하며, 영어로는 'mummy'라고 표기한다.

Momias de Llullaillaco en la Provincia de Salta (Argentina)
미라.
Mummy at British Museum
고대 이집트의 미라.

역사

미라화에는 의도적인 것과 자연적인 것이 있다. 현재 미라연구가 계속되고 있는 이유는 과거에 사망한 사람의 시신을 통해 화석과 같이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미라의 질병이나 사망원인을 확인한다는 것은 이처럼 과거의 조상의 의료기록을 알 수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이런 의료정보를 통해 선조들의 생활양식 등을 유추할 수 있어 역사학적인 의미 역시 깊다.

의도적

고대 이집트에서는 영혼불멸사상에 따라 시신에는 혼이 깃들어 있다고 믿어 이를 보존하는 것이 고인의 내세에 중요하다고 여겼기 때문에, 미라를 만들었다. 그밖에도 아즈텍, 잉카 등에서도 미라화 의식이 있었다.

아시아에서 발견되는 미라들은 독특한 장묘문화 덕분에 만들어진다. 한국이나 중국의 경우 '회곽묘'라 불리는 일종의 석관을 사용하는 문화가 있는데 산소와 차단된 환경이 제공되다 보니 시신이 썩지 않고 오래 보존되는 것이다. 그 밖에는 매장할 때의 풍습에서도 원인을 찾을 수 있다.

현대에는 소련블라디미르 레닌의 시신이 미라로 만들어져 보존된 이래, 중국마오쩌둥, 베트남호찌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김일성김정일의 시신을 미라로 처리하여 보존하고 있다.

자연적

자연현상으로 미라가 된 시신은 알프스 산맥빙하에서 발견된 '외치'(Oetzi)가 대표적이다. 또 차고 건조한 바람이 부는 안데스 산맥에서는 잉카시대에 산에 제물로 바쳐진 미라들이 발견되기도 한다. '친초로미라'라는 박제와 인형의 중간 형태를 지닌 미라들도 많다. 이 밖에 북유럽이나 스코틀랜드북아일랜드에서는 소위 '보그피풀'이라는 미라가 많이 발견되는데 이는 늪이나 습지가 많은 지역적 특성 때문이다. 늪의 화학성분으로 인해 미라가 부패하지 않고 지금까지 남아 있는 것이다. 대표적으로 1948년 영국 체셔 주의 린도에서 발견된 린도 맨이 있다. 이 남자는 켈트 족의 제사 의식으로 죽은 듯 하다. 현재 대영박물관에 몸의 반쪽이 전시되고 있다.

한국

한국에서는 발견된 미라의 수가 많지 않다. 조상의 시신을 소중히 여기는 유교문화의 영향으로 대부분 화장되거나 재매장되었기 때문이다. 따라서 한국에서는 고병리학이 발전할 여지 역시 좁았다. 그러나 2000년 이후에는 미라에 대한 종합적인 연구가 진행되면서 학계와 언론계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한국에서 대중적으로 잘 알려진 미라는 몇 가지가 있다. 우선 2001년 경기도 양주시에서 발견된 세계 최초 결핵과 간염바이러스 사인의 '해평윤씨 모자미라',경기도 파주시의 파평윤씨 모자 미라, 대전 계룡산 인근에서 발견된 '학봉장군 미라'등이 있다. 또한 '안동미라' 등의 미라가 학계에 보고되면서 외국에도 널리 알려졌다.

현재 단국대학교 석주선 박물관안에는 해평 윤씨 집안의 ‘단웅이’미라가 전시되어 있다. 단국대학교의 ‘단(檀)’자와 곰 ‘웅’(熊)자를 합성해 붙였다는 ‘단웅이’는 한국 미라 연구의 효시로 알려져 있다.

한국 미라의 계보로 한국에 연구용으로 기증된 적이 있는 완전한 형태의 미라는 7구뿐인데 그중에서 국내 처음으로 발견된 미라이다. 단웅이’미라는 간염 바이러스와 결핵으로 사망한 세계 최초의 모자 미라로 기록되어 있기도 하다.

더구나 동자 미라 ‘단웅이’는 단국대 의대의 분석에 의해 400여 년 전 6세가 되던 해 간염 바이러스와 결핵으로 사망한 것으로 밝혀져 "의학적으로 매우 중요한 자료"로 평가되고 있다. 미라와 함께 2001년 출토 당시 미라가 안치돼 있던 목재관과 단웅이가 입고 있던 의복들도 보존처리를 거쳐 함께 전시되고 있다.[1][2]

세계에서 제일 오래된 ‘임신부 미라’는 전남 나주에서 2009년 9월에 발견되었는데 지금까지는 2002년 4월에 발견된 경기도 파주시의 파평 윤씨 모자 미라가 세계 최고(最古)의 ‘임신부 미라’로 알려져 있었다. 발견 당시 450년과 440년이 경과된 미라로 추정되었다. (EBS '과학, 미라에 말 걸다' 2009년 7월 31일(목) 방송 참조)

이 밖에 후손이 없이 도로공사나 택지정리 중 우연히 발굴된 무명의 미라들로 '봉미라, 흑미라' 등도 소개된 바 있다. 파평 윤씨 가문 여성의 미라가 묘지 이장작업도중 발견되었다. 윤씨 부인의 미라는 공기가 통하지 않는 묘지구조때문에 생긴 자연적인 미라이다.

한국 미라들은 문중에서 관리해 오던 무덤을 이장하던 중에 발견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족보나 비문 등을 통해 연대를 알아내는 것이 어렵지 않아 미라 연구에 도움이 되고 있다.

같이 보기

각주

  1. "400년 전 미라 어린이 사인은 결핵". 네이버 연합뉴스. 2006년 1월 31일. 2009년 5월 28일에 확인함.
  2. ““아이 낳다 죽었을까?” 나주 미라의 비밀 캔다”. 동아일보. 2009년 5월 8일. 2009년 5월 28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

2월 9일

2월 9일은 그레고리력으로 40번째(윤년일 경우도 40번째) 날에 해당한다.

뉴욕, 아이 러브 유

《뉴욕, 아이 러브 유》(영어: New York, I Love You)는 2009년 개봉한 미국의 로맨틱 코미디 옴니버스 영화로 11편의 단편 영화가 각각 다른 감독으로 구성 되었다. 단편 영화는 모두 사랑의 대상과 어떤 식으로든 관련이 있으며 뉴욕 시의 5개 버러 중 하나이다. 이 영화는 2006년 영화 "사랑해, 파리"와 같은 형식을 가진 속편 작품으로, 엠마뉴엘 벤비히가 제작하여 제작한 러브프랜차이즈 시티즈의 두 번째 영화이다. 이 영화의 앙상블 캐스트로는 브래들리 쿠퍼, 샤이아 라보프, 내털리 포트먼, 안톤 옐친, 헤이든 크리스텐슨, 올랜도 블룸, 이르판 칸, 레이첼 빌슨, 크리스 쿠퍼, 앤디 가르시아, 크리스티나 리치, 존 허트, 클로리스 리치먼, 로빈 라이트, 줄리 크리스티, 매기 큐, 에단 호크, 제임스 칸, 서기와 엘리 웰라치가 출연한다.

이 영화는 2008년 9월 토론토 국제 영화제에서 초연 되었고, 2009년 10월 미국에서 개봉 되었다.

다니엘 루소

대니엘 루소(Danielle Rousseau)는 미국의 방송국 ABC의 텔레비전 드라마 로스트의 등장인물이다. 크로아티아계 배우 미라 퓰란이 오세아닉 815편이 추락하기 전 16년 동안 이 섬에 살았던 과학자로서 연기 한다. 퓰란이 로스트를 떠나겠다고 결정 한 후 게스트 스타로 다시 출연 할 예정이 였지만 미국의 배우 멜리샤 파먼이 시즌 5에서 루소의 젋은 시절을 연기 했다. 루소는 시즌 1 19번째 에피소드에서 목소리만 소개되었었다.

이 등장인물은 시즌 1에서 생존자들 사이에서 "프랑스 여자"(The French Woman)로 불렸다. 추락 하기 16년 전 프랑스 과학자들의 배가 이 섬에 좌초하게 되며 오게 되었다. 그리고 두 달 후 루소는 자신의 딸인 알렉스(타니아 레이몬드)를 낳게 되지만 섬의 원주민 집단인 아더스에 의해 납치되었다. 루소의 딸을 찾겠다는 목표는 시즌 3 "거울 해치" 에피소드에서 이루게 되지만 이 재회는 얼마 가지 못해 시즌 4 중반에 찰스 위드모어에 의해 고용된 용병들에 의해 총살당한다.

로스트 시즌 5에서 루소의 젋은 시절의 모습이 등장했다. 비평가들은 대체적으로 이 등장인물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지만 루소의 사망 신에 대해서는 실망감을 표했다.

미라 (항성)

미라(Mira)는 고래자리에 있는 적색 거성으로, 지구에서 200~400광년 떨어져 있다. 바이어 명명법에 의하면 고래자리 오미크론(Omicron Ceti)으로 부른다. 미라는 쌍성으로 적색 거성 미라 A와 반성 미라 B로 이루어져 있다. 미라 A는 밝기가 크게 변하는 변광성으로, 초신성이 아닌 별들 중 최초로 발견된 변광성이기도 하다. 용골자리 에타같은 특수한 존재를 제외하면 미라는 맨눈으로 보이다가 보이지 않는 과정을 반복하는 변광성들 중에서는 가장 밝은 별이다. 미라까지의 거리는 정확하게 측정되지 않고 있다. 히파르코스 위성 이전까지는 220광년 정도로 관측되었고, 위성의 시차 측정에서는 오차범위 14% 이내에서 418광년의 값이 나왔다.

미라 소비노

미라 소비노(Mira Sorvino, 1967년 9월 28일 ~ )는 미국의 배우이다.

미라 재스민

미라 재스민(영어: Meera Jasmine, 1982년 2월 15일 ~ )은 인도의 배우이다. 2003 내셔널 필름 어워드 여우주연상 수상자이다.

미라형 변광성

미라형 변광성은 매우 붉게 빛나며 100일 간격으로 밝기가 변화하는 맥동 변광성의 일종이다. 이름은 미라에서 따온 것이다. 미라형 변광성은 항성진화 단계에서 죽음 직전에 이른 별들로(점근거성가지 단계), 이들은 수백만 년 이내로 자신의 외부 가스층을 행성상 성운 형태로 우주 공간으로 날려 보낸 뒤 중심부에 극도로 압축된 백색 왜성만을 남길 것이다.

미라형 변광성의 질량은 커봤자 태양의 두 배가 되지 않지만 표면적이 크게 늘어났기 때문에 밝기는 수백 배에 이른다. 이들은 쭈그러들었다가 부풀어 오르는 양상을 반복하기 때문에 밝아졌다가 어두워졌다가를 반복한다. 수축과 팽창시 표면 온도와 반지름은 큰 폭으로 변하며 이로부터 밝기 역시 큰 폭으로 변하게 된다. 이처럼 수축 팽창을 반복하는 것을 맥동(脈動)이라고 표현하는데, 미라형 변광성의 맥동 주기는 그 별의 질량과 반지름의 함수이다. 초기 미라형 변광성의 모형에서는 이들은 둥그런 모양의 구체 상태를 유지한다고 설명하였다(이는 컴퓨터 모형에 따른 결과이다). 최근 IOTA 망원경으로 미라형 변광성들을 조사한 결과, 이들의 약 75퍼센트가 둥근 모양을 하고 있지 않음이 밝혀졌다. 이는 예전 미라형 변광성들을 개별적으로 찍은 사진의 모습과도 일치하는 결과이다.대부분의 미라형 변광성들이 비슷한 맥동 주기와 구조를 보여주고 있지만 이들은 주계열성 시절 헤르츠스프룽-러셀 도표 위 서로 다른 위치에 있었던 존재들로, 나이, 질량, 화학적 조성, 맥동 형태 등에서 약간씩 다르다. 예를 들어 토끼자리 R의 스펙트럼에는 탄소가 강하게 검출되며 이는 항성 중심부에 있던 물질이 표면으로 이동했기 때문이다. 이런 물질들은 항성 주변을 감싸는 먼지 구조를 형성하며, 항성이 주기적으로 밝기가 변화하는 이유 중 하나가 된다. 일부 미라형 변광성들은 천체물리학적 메이저의 근원으로도 알려져 있다.

미라형 변광성들 중 일부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변광 주기가 바뀐다. 주기는 수십 년부터 수백 년 기간에 걸쳐 길어지거나 짧아질 수 있다(주기 변화량은 최대 3배에 이른다). 이 현상의 이유는 중심핵 근처 헬륨층이 주기적으로 뜨겁고 밀도가 높아져 핵융합이 진행되기 때문으로 보인다(이를 열펄스라고 부른다). 주기가 바뀌면서 별의 구조도 바뀌는데, 밝기 변화 주기가 바뀌는 것으로부터 이를 알 수 있다. 모든 미라형 변광성이 이와 같은 과정을 통과할 것으로 추측되지만 점근거성가지 위에 항성이 머무르는 시간은 수백만 년에 불과할 정도로 짧기 때문에, 미라형 변광성들 중에서 이러한 현상이 관측되는 별은 일부에 지나지 않는다(바다뱀자리 R이 후보이다). 다만 미라형 변광성 대부분은 비선형적(非線形的)인 변광 주기를 보여주는데, 이는 항성의 겉모습이 불규칙한 형태를 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미라형 변광성은 겉보기 밝기가 크게 변하기 때문에 변광성에 관심 있는 아마추어 천문학자들에게 있어 좋은 관측 대상이다.

미이라 (1999년 영화)

미이라(The Mummy)는 1999년 개봉한 미국의 모험 영화이다. 1932년 개봉한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한다.

미이라 (2017년 영화)

《미이라》(영어: The Mummy)는 2017년 공개된 미국의 액션 모험 영화이다. 《미이라》 영화 시리즈의 리부트 작품이자, 유니버설 몬스터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첫 번째 작품이다. 앨릭스 커츠먼이 연출하고 존 스페이츠가 각본을 집필하였으며, 배우 소피아 부텔라가 아마네트 역을 연기한다.

부천 여중생 백골 살인 사건

부천 여중생 백골 살인 사건(富川女中生白骨殺人事件)은 개신교(성결교회) 목사였던 이응봉 부부가 2015년 3월에 대한민국 경기도 부천시 소사구에서 여중생 막내 딸을 학대해 숨지게 한 사건이다. 11개월동안 시신을 방치했다가 긴급체포되어 세상에 알려졌다.

비토리오 알피에리

비토리오 알피에리(Vittorio Alfieri, 1749년 1월 16일 ~ 1803년 10월 8일)는 이탈리아의 시인이다. 이탈리아 근세 최대의 비극 시인이며 이탈리아 비극의 창시자이기도 하다. 북부 이탈리아의 피에몬테주, 소읍 아스티의 백작가에 태어났다. 토리노의 귀족학교에서 수학한 후 5년간 유럽 각지를 편력하며 화려한 연애사건을 일으키는 등 갖가지 인생 체험을 함과 동시에 문학에 친근하기 시작하였다. 이탈리아에 돌아온 후에는 쉬지 않고 각지를 도는 한편 문예 활동을 시작하여 비극 <클레오파트라>(1775)로 명성을 얻은 다음 1776년에서 1786년에 걸쳐서 무운 십일음철구(無韻11音綴句) 형식을 갖는 19편의 비극을 썼다. 그 중에서도 무도한 에스파냐 왕 필리포와 그의 아들 카를로와의 싸움을 묘사한 <필리포>, 그리스 신화를 소재로 한 <오레스테>, 부친을 남몰래 연모하다 종내 자살하는 여인을 그린 <미라>, 성서에서 힌트를 얻은 <사울> 등이 걸작으로 되어 있다. 이 밖에 죽기 수개월 전까지 집필하였던 <자서전>도 유명하다. 자유에 대한 정열과 압제자에 대한 심각한 증오를 나타내는 그의 작품은 이탈리아인의 정치의식을 각성시켜 독립과 통일의 비원을 간직하는 데 커다란 역할을 다했다. 1800년 전반(前半)의 낭만주의 문학자나 애국주의자들에게 애독되었다.

석주선기념박물관

석주선기념박물관은 1967년 11월 단국대학교 박물관으로 개관하였다. 1981년 난사 석주선박사가 평생 모은 3365점의 유물을 기증하여 민속 복식 박물관으로 재탄생되었다. 2001년에는 정부로 부터 공로가 인정되어 대한민국의 제1종 종합박물관으로 정식 등록(문화관광부)하게 되었고 매주 화요일, 목요일 무료로 개관해 오고 있다.

숙빈 윤씨

숙빈 윤씨(淑嬪 尹氏, ? ~ 1595년 이후)는 조선 인종의 후궁이다.

오시리스

오시리스(Asar, Aser, Ausar, Ausir, Wesir, Usir, Usire, Ausare)는 고대 이집트 신화에 나오는 신으로서 풍요를 상징하며 또한 저승 세계를 믿는 고대 이집트의 종교에서 죽은 사람을 다시 깨운다고 믿어졌다. 오시리스를 둘러싼 신화는 특히 아내이자 누이인 이시스 그리고 세트와의 싸움으로 잘 알려져 있다. 파라오는 오시리스의 화신으로 받들어졌다.

생산의 신인 오시리스는 이집트의 왕으로서 군림하여 사람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지만, 이것을 시기한 세트에 의해 살해당한다. 이 때 오시리스의 시체는 뿔뿔이 흩어지게 되어 나일강에 뿌려졌지만, 이시스에 의해 수습되어 부활하게 된다. 하지만 이미 죽은 상태라 지상으로 나올 수는 없고, 명계의 왕으로서 군림해 죽은 자들을 재판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그 이후로 오시리스는 부활과 재생을 의미하기도 한다.

오시리스의 죽음과 부활의 모티브는 계절에 따른 식물의 죽음과 탄생을 설명하며, 식물신(농경신)으로서의 입장을 나타낸다. 그의 피부가 그림이나 조각상에서와 같이 녹색을 띄우는 것도 그러한 의미가 담겨져있기 때문이다.

그의 몸은 죽은 상태라는 것을 보여주듯 아마천에 싸여 있는 미라 같은 모습을 하고 있다.

완도군의 농어촌버스

완도군의 농어촌버스는 전라남도 완도군을 중심으로 운행하는 버스를 이용한 대중교통 수단으로, 운수업체로는 고금여객, 금일여객, 노화교통, 보길여객, 소안여객, 신지여객, 완도교통, 청산여객, 생일마을버스가 있다.

제러미 벤담

제러미 벤담(영어: Jeremy Bentham 제러미 벤섬[*] 영어 발음: /ˈbɛnθəm/ , 1748년 2월 15일 ~ 1832년 6월 6일)은 영국의 법학자·철학자이자, 변호사이다.

옥스퍼드 대학에서 배우고 변호사가 되었으나, 철학에 몰두하였다. 그는 당시의 법률을 모두 비판하고, 평생토록 이치에 맞는 성문법을 만드는 운동을 벌였다.

정치에서는 급진주의를 옹호했으며, 그는 당시 영국에 만연했던 보수주의적 정치와 '보수주의 법철학'을 반대했으며 영국 법철학에 큰 영향을 끼쳤다.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을 추구하는 공리주의를 표방했다. 그가 공리주의에 끼친 영향은 막대한데, 그 까닭은 공리주의 체계에 큰 기여를 하였고, 존 스튜어트 밀(벤담의 제자 제임스 밀의 아들)과 같은 공리주의 철학자를 배출해낸 인물이기 때문이다. 정치에서는 공상적 사회주의의 시초인 로버트 오언을 배출했다.

벤담은 자유경제를 주장하였으며, 정교분리와 표현의 자유, 양성평등, 동물의 권리 등을 주장했다. 또한, 벤담은 법과 도덕은 쾌락을 늘리고 고통을 감소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보통 선거·비밀 투표 등을 주장하여 세계 각국의 법률에 큰 영향을 미쳤다.

공리주의 사상에 입각하여, 법률을 위시해서 사회과학의 전 분야에서 “최대 다수의 최대 행복”이라는 기준에 따라 역사적·전통적인 제도와 사상을 검토하고 구체적 개혁안을 제시했다. 이 선에 따라서 그는 영국의 판례법주의를 통렬히 비판하고 상세한 법전 편찬의 필요를 역설하였다.

저서로는 《정부소론(政府小論)》(1776년), 《입법론》(1803년) 3권 등이 있다.

칼루시스코 리시스카야 선

칼루시스코 리시스카야 선(러시아어: Калу́жско-Ри́жская ли́ния)은 모스크바 지하철의 노선이다. 24개 역에 길이는 37.8 km이다. 메드베드코보 역이 기점이며 노보야세넵스카야역이 종점이다. 노선색은 주황색이다.

콜체바야 선

콜체바야 선(러시아어: Кольцева́я ли́ния)은 모스크바 지하철의 노선이다. 12개 역에 길이는 19.4km이다. 키옙스카야 역이 기점이며 파르크 쿨투리 역이 종점이다. 노선색은 갈색이다.

프로스펙트 미라 역 (칼루시스코 리시스카야 선)

프로스펙트 미라 역(러시아어: Проспект Мира)은 모스크바 지하철 칼루시스코 리시스카야 선의 역이다. 1958년 5월 1일에 개장하였다.

교리
이집트 태초신
태양신
라(레)의 딸들
엔네아드
그외 신들
아크나톤의 유일신
서적
기타
주요도시

다른 언어

This page is based on a Wikipedia article written by authors (here).
Text is available under the CC BY-SA 3.0 license; additional terms may apply.
Images, videos and audio are available under their respective licenses.